YTN

'박근혜 대통령과 동문' 유병재, 서강대 자퇴한 이유

실시간 주요뉴스

방송

'박근혜 대통령과 동문' 유병재, 서강대 자퇴한 이유

2016년 11월 17일 10시 00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박근혜 대통령과 동문' 유병재, 서강대 자퇴한 이유

방송인 유병재가 특유의 재치로 박근혜 대통령과 현 시국을 비판했다.

어제(16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말하는대로'에서는 서울 강남 한복판에서 '시국 버스킹'을 하는 유병재의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유병재는 "지난 대선 당시 부모님이 1번 후보를 그렇게 좋아했다. 이유가 궁금해 여쭤보니 아버지가 '박근혜 당시 후보가 아들이랑 같은 대학교 나와서'라고 답하시더라"고 운을 뗐다.

'박근혜 대통령과 동문' 유병재, 서강대 자퇴한 이유

이어 "아버지는 아들이 잘됐으면 하는 마음에 그랬다고 하셨는데 저는 얼마 전 같은 이유로 자퇴했다"고 깜짝 고백했다.

'박근혜 대통령과 동문' 유병재, 서강대 자퇴한 이유

유병재는 곧이어 "이건 농담이다. 요즘 농담 잘못하면 국감 받고 그러더라"며 "학점 때문에 자퇴했다. 승마라도 좀 배워둘 걸 그랬다"고 덧붙여 웃음을 안겼다.

한편 유병재는 지난 2007년 서강대학교 신문방송학과에 입학했다. 박근혜 대통령은 서강대학교 전자공학과를 졸업했다.

YTN Star 김아연 기자 (withaykim@ytnplus.co.kr)
[사진출처 = JTBC '말하는대로' 영상 캡처]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