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메이커②] '아스달' CG팀 "분량만 '신과 함께' 3배...난이도 역대급"

[Y메이커②] '아스달' CG팀 "분량만 '신과 함께' 3배...난이도 역대급"

2019.06.11. 오전 09:00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Y메이커②] '아스달' CG팀 "분량만 '신과 함께' 3배...난이도 역대급"
AD
▷ [Y메이커①] "이게 그래픽?"...'아스달 연대기' 태고 비주얼 창조한 CG마법"에서 이어집니다.

"[Y메이커]는 신뢰와 정통의 보도 전문 채널 YTN의 차별화 된 엔터뉴스 YTN STAR가 연재하는 이 시대의 진정한 메이커스를 취재한 인터뷰입니다. 4차 산업혁명이 도래한 이때 창의적인 콘텐츠의 수요는 더욱 커지고 있습니다. 이에 따라 수요를 창출하는 메이커스의 활약과 가치는 더욱 커질 것으로 기대됩니다.

이번 주인공은 [이제껏 보지 못한 태고의 비주얼] 메이커, '아스달 연대기'의 CG를 담당한 덱스터 스튜디오의 백경수, 김우철 슈퍼바이저(VFX Supervisor)입니다."

[Y메이커②] '아스달' CG팀 "분량만 '신과 함께' 3배...난이도 역대급"

누구도 본 적 없는 상상 속 태고의 세계를 구현하는데 영화 '신과 함께' 시리즈의 3배에 달하는 CG가 필요하다.

태고의 땅 ‘아스’에서 서로 다른 전설을 써가는 영웅들의 운명적 이야기를 담는 tvN 토일드라마 '아스달 연대기'(극본 김영현, 박상연/ 연출 김원석/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KPJ가 지난 1일 포문을 열었다.

베일을 벗은 '아스달 연대기'는 이제껏 드라마에서 다룬 적 없는 세계관을 표현해 낸 화려한 비주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제작진은 한 번도 보지 못했던 파격적인 비주얼을 위해 대한민국 방방곡곡을 찾아다니며 촬영을 하고, 다양한 시각적 효과를 시도하는 등 심혈을 기울였다.

[Y메이커②] '아스달' CG팀 "분량만 '신과 함께' 3배...난이도 역대급"

가상의 배경을 현실로 만들기 위해 어느 때보다 CG의 역할이 중요한 작품. 덱스터 스튜디오가 '신과함께'를 통해 증명된 기술력으로 고대 사회를 스크린에 실제처럼 구현하고 있다. 이들은 섬세하고 감각적인 디테일이 살아 숨 쉬는 장엄한 영상미를 구현, 진정성 있는 영상을 선사할 전망이다.

상상에서만 가능했던 고대의 모습을 웅장하면서 생동감 넘치는 스케일의 영상으로 구현하기 위해 CG팀은 기존 드라마와는 기획이나 시작부터가 전혀 다른, 새로움에 도전했다. '아스달 연대기'의 CG를 담당한 덱스터 스튜디오 백경수 슈퍼바이저와 김우철 슈퍼바이저를 만나 상상 속 이미지를 현실화 시킨 과정을 알아봤다.


[Y메이커②] '아스달' CG팀 "분량만 '신과 함께' 3배...난이도 역대급"

-작업은 어떻게 진행되고 있나요?
백경수 슈퍼바이저(이하 백) : 총 18부작인 '아스달 연대기'는 CG가 들어가는 컷도 많고 난이도도 높은 작품입니다. 이번에 이례적인 편성으로 12부까지 방송 후, 2달 휴식기를 가진 뒤, 다시 13부부터 18부까지 진행하는데요. 1~4부까지 CG 역할이 큰 작업이 있어서 먼저 진행을 끝낸 상태고, 이후부터는 일주일 단위로 진행이 될 것 같습니다.
김우철 슈퍼바이저(이하 김) : 5부 이후 작업이 쉽다는 의미는 아니고, 1~4부가 워낙 큰 작업이 많았어요. 9부에서 12부에도 중요한 3D 작업이 있는데, 현재 모델링 작업을 미리 하면서 랜더링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CG 분량은 어느 정도 되나요?
백 : 18부 CG 분량이 1만5000컷 정도 되는데요. CG 역할이 큰 1~4부까지 3800컷 정도 되고, 5부부터 12부까지 2000컷 정도 나올 것으로 예상됩니다. 5부부터 12부까지 편집본이 들어오는대로 빠르게 밑작업에 돌입하고 있는데, 워낙 난이도도 높고 분량이 많아서 이례적으로 수퍼바이저 2명이 협업하고 있어요. 1부부터 4부까지는 제가 진행하고 5부부터 12부까지는 김우철 수퍼바이저가 진행하고 있어요.



[Y메이커②] '아스달' CG팀 "분량만 '신과 함께' 3배...난이도 역대급"


-컷수로 얘기하니 감이 잘 안 잡히는데, 기존 드라마와 비교하면 몇 배 정도일까요?
백 : 저희가 주로 영화 작업을 해왔기 때문에 비교가 어려운데, 일반적으로 단순 삭제·보정 작업을 합쳐서 18부 드라마가 3000컷 정도 된다고 들었어요. 음... CG 작업이 많은 작품인 영화 '신과 함께' 시리즈가 5000컷 정도 되거든요. '아스달'이 1만5000컷 정도니까 '신과 함께' 3편 정도의 분량이 되는 셈이죠. 근데 '신과 함께'는 후반 작업만 2년인데, '아스달'은 몇 개월 안에 하니까 더 어렵죠.
김 : 제가 이전에 작업 했던 영화 '독전' 같은 경우 CG가 들어간 장면이 700컷 정도니까, '아스달' 4부까지가 '독전' 5~6편 분량 정도 되는거 같네요.

-영화는 어떤 작품들을 하셨는지 알려 주실 수 있나요?
백 : 슈퍼바이징을 했던 영화는 서극 감독님의 '용문비갑'을 시작으로 '아저씨', '숨바꼭질', '우는 남자', '덕혜옹주', '뷰티인사이드', '아가씨', '아수라' 등 여러작품을 진행했어요.
김 : 저는 '쿵푸요가', '신과 함께', '독전' 등을 작업했습니다.

[Y메이커②] '아스달' CG팀 "분량만 '신과 함께' 3배...난이도 역대급"

-영화랑 비교해서 새로운 점도 있으셨을 것 같아요.
김 : 시대적 배경이 태고이기 때문에 따로 촬영을 하기가 힘든 작품이에요. 그래서 Full 3D로 작업는 장면이 많았는데, 그런 측면에서는 '신과 함께'랑 비슷하다고 볼 수 있죠. 다만 완전히 새로운 공간을 그려내야 한다는 점에서, 새롭기도 하고 어렵기도 했어요.

-12부 전후로 휴식기를 둔 편성이 이례적이에요. CG작업에는 어떤 영향을 미칠지?
김 : 촬영과 편집 후 여러가지 후반작업이 필요하고, 그 중 CG작업의 비중이 크겠죠. 후반까지 힘을 실어줘야 하는데 결코 쉬운 작업들이 아니거든요. 극 초반만큼 어려운 작업들이 많아요.
백 : 제작사에서 어려운 결정을 한 거죠. 시청률이 막 올라갈 시점이지만,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끊어가는 선택을 하는 것이 쉽지 않았을 거에요. 그래도 시청률을 위해 작품의 퀄리티를 낮출 순 없다는 판단을 한 거 같아요.


[Y메이커②] '아스달' CG팀 "분량만 '신과 함께' 3배...난이도 역대급"

-김원석 감독과 호흡은 어떠셨나요?
백 : 기회를 많이 열어 주셨어요. 좀 더 재미있는 시도를 해 볼 수 있도록 해 주신달까요. 연출자 중에 자기 고집이 강하신 분들도 많은데, 김 감독님은 사람들의 말에 많이 귀기울여 주시는 편이세요. 저희 뿐 아니라 다양한 스태프들의 의견을 수용하고 고민해서 선택하시는 거 같아요. 그런 면에서 호흡이 좋았죠.

-극 초반 어떤 장면들을 눈여겨 보면 될까요?
김 : 아무래도 태고의 자연이죠. 4부까지는 자연, 5부 이후에는 아스달 시티가 주된 배경이 될 거 같아요.
백 : 오프닝 시퀀스부터 불의 아뜨리드, 반칼곶, 대흑벽, 이아르크, 눈물의 바다, 신성한 나무, 예쁜 물가, 거치즈멍, 아스달 시티 등등 주된 배경들이 풀 3D 작업을 거쳤습니다.
김 : 또 뇌안탈이라는 종족이 있는데 사람 이상으로 빠른 움직임을 지녔다는 설정이거든요. 그런 속도감도 애니메이션 작업을 했죠.


[Y메이커②] '아스달' CG팀 "분량만 '신과 함께' 3배...난이도 역대급"

-5부 이후로는 세트장 역할도 중요할 거 같은데, 이 경우에도 CG가 많이 쓰였나요?
김 : 세트장 자체도 규모가 큰데 그것을 CG로 5~6배 확장하는 작업을 했어요. 성이나 신전, 석상 등을 실제보다 웅장하게 부풀리는거죠. 이후에 물과 관련된 CG도 많이 들어가는데요, 그런 부분들에서 극 초반부와 조금 다른 작업들이 들어간다고 볼 수 있죠.
백 : 미술팀과 세트팀에서 상상의 공간을 완벽하게 재현할 수는 없으니, 소규모로 일부를 만들면 그것을 토대로 설정에 맞게끔 연장하는 작업이죠.

-시청자들이 어떤 반응을 보였으면 싶은지?
김 : 칭찬까지 바라지는 않고요. 욕은 안 들었으면 좋겠어요.(웃음) 보다가 거슬리지 않을 정도만 됐으면... 누구나 그렇지만 저도 몰입하다가 거슬리는 게 싫거든요. 처음엔 '우와~' 하는 느낌으로 만들고 싶었지만, 지금은 몰입에 방해만 안 됐으면 하는 마음입니다.

YTN Star 최보란 기자 (ran613@ytnplus.co.kr)
[사진촬영 = YTN Star 김태욱 기자(twk557@ytnplus.co.kr)]
[사진제공 = tvN '아스달 연대기']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유튜브 구독자 450만 달성 축하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