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질혜·감스트·NS남순, '성희롱' 발언... 논란부터 사과까지(종합)

외질혜·감스트·NS남순, '성희롱' 발언... 논란부터 사과까지(종합)

2019.06.19. 오전 10:27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외질혜·감스트·NS남순, '성희롱' 발언... 논란부터 사과까지(종합)
AD
인터넷 방송 '아프리카TV'의 BJ 외질혜, 감스트, NS남순이 성희롱 발언을 해 논란이 되고 있다.

19일 오전 아프리카 TV에서 세 사람은 생방송 도중 특정 여성 BJ를 거론한 성희롱 멘트로 실시간 검색어에 올랐다.

‘당연하지’ 게임을 하는 과정에서 외질혜는 NS남순에게 "OOO(여성 BJ)의 방송을 보며 자위 한 적이 있느냐"고 물었다. 이에 NS남순은 "당연하지"라고 답했다.

NS남순은 감스트에게 같은 질문을 했고, 감스트도 "당연하지, 세 번했다"고 말했다.

시청자가 4만여 명에 이르렀던 이날 방송에서 일부 사람들은 불쾌함을 드러냈고, 사과를 요구했다. 누리꾼들은 "해당 여성 BJ를 향한 성희롱이다", "생방송에서 한 공개 발언이 선을 넘었다"고 지적했다.

이에 감스트는 "잠시 정신이 나갔다. 시청자들께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이후 외질혜도 "생각 없는 질문으로 피해를 드려 죄송하다. 언급한 여성 BJ 연락처를 받아놨고 사과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외질혜는 아프리카TV에서 80만 명이 넘는 구독자를 가진 인기 유튜버다. 또 유명 BJ 철구의 아내로도 유명하다. 두 사람은 지난 2016년 결혼해 한 명의 딸을 두고 있다.

감스트는 축구 콘텐츠를 다루며 올해 K리그 홍보대사로도 활동하고 있다. MBC 2018 러시아 월드컵 홍보대사를 맡으며 공중파에 입성했고, 월드컵 디지털 해설도 맡았다.

NS남순은 최근 '하나경, 강은비 설전', '류지혜, 이영호 진실공방'의 발단이 된 방송 등을 진행했다.

이들 모두 인기 BJ이라 발언에 더욱 책임감을 가져야 했던 만큼, 누리꾼들의 비난은 쉽게 사그라들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YTN Star 공영주 기자(gj920@ytnplus.co.kr)
[사진제공 = 외질혜 인스타그램]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