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2019 KBS 연기대상' 공효진, 눈물의 첫 대상…'동백꽃' 12관왕(종합)

실시간 주요뉴스

'2019 KBS 연기대상' 공효진, 눈물의 첫 대상…'동백꽃' 12관왕(종합)
배우 공효진이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으로 생애 첫 대상을 수상했다.

31일 서울 여의도 KBS홀에서는 '2019 KBS 연기대상'이 진행됐다. 전현무, 신혜선이 시상식 사회자로 나섰다.

대상은 '동백꽃 필 무렵'의 공효진이 수상했다. 유준상, 김해숙 등 쟁쟁한 후보들과 경합을 벌인 공효진은 강하늘과 함께 받은 베스트커플상까지 개인으로는 2관왕에 올랐다.

공효진은 "유준상 선배님이 호명되는 순간 '어쩌면 저 일 수도 있겠다'는 생각을 하며 앉아있기 힘들었다. 호명되는 게 민망하고 송구해 사실 이 자리를 잘 즐길 수 없는 사람이라는 생각을 했다. 시상식이 힘들고 괴롭기만 했던 것 같다"고 말했다.

그는 "'동백꽃'은 배우들 모두가 위로를 받았고 응원을 받은 작품이었다. 하루하루 끝나가는 게 아쉬웠던 특별한 현장이었고, 또다시 이런 작품을 못 만날 거라는 생각을 일찌감치 했다"며 눈물을 쏟았다. 이어 "20년 후에 이런 큰 상을 받을 수 있는 배우가 되도록 열심히 하겠다"고 다짐했다.

'동백꽃 필 무렵'은 대상을 비롯해 청소년연기상(김강훈) 신인상(손담비) 조연상(오정세, 염혜란) 작가상(임상춘 작가) 네티즌상(강하늘) 베스트커플상(공효진-강하늘, 오정세-염혜란) 우수상(김지석, 이정은), 최우수상(강하늘)까지 12관왕에 올랐다.

이날 최우수상은 '99억의 여자' 조여정,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 '동백꽃 필 무렵' 강하늘, '왜그래 풍상씨' 유준상이 받았다. 유준상은 "제 이름이 안불려졌음 했다. 그럼 제가 대상이었을텐데. 이름이 불려지는 순간 우리 드라마가 너무 일찍했구나 싶었다. 그래도 후회없이 멋진 작품을 했다고 생각한다"며 솔직한 심경을 밝혀 웃음을 안겼다.

조여정은 "남은 시간 더 많이 배우겠다. 배우라는 직업이 항상 저를 더 나은 사람이 되고 싶게 만드는 직업인거 같다. 그래서 항상 감사하다"고 했고 강하늘은 "좋은 배우가 되기 전에 좋은 사람이 되려고 하겠다"고 말했다.

'2019 KBS 연기대상' 공효진, 눈물의 첫 대상…'동백꽃' 12관왕(종합)

이하 2019 KBS 연기대상 수상자 및 수상작

▲대상=공효진(동백꽃 필 무렵)
▲최우수상=신혜선(단 하나의 사랑), 조여정(99억의 여자), 강하늘(동백꽃 필 무렵), 유준상(왜그래 풍상씨)
▲우수상 미니시리즈 부문=장동윤·김소현(조선로코-녹두전), 최원영·나나(닥터 프리즈너)
▲우수상 중편드라마 부문=최시원(국민 여러분), 김지석·이정은(동백꽃 필 무렵), 이시영(왜그래 풍상씨)
▲베스트 커플상=장동윤·김소현(조선로코-녹두전), 유준상·신동미(왜그래 풍상씨), 강하늘·공효진(동백꽃 필 무렵), 오정세·염혜란(동백꽃 필 무렵), 김명수·신혜선(단 하나의 사랑), 장현성·김정란(닥터 프리즈너)
▲K드라마 한류스타상=김명수(단 하나의 사랑), 김세정(너의 노래를 들려줘)
▲네티즌상=강하늘
▲우수상 장편드라마 부문=김소연·기태영(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딸), 설인아·오민석(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우수상 일일드라마 부문=이영은(여름아 부탁해)·차예련(우아한 모녀)·김진우(왼손잡이 아내)·설정환(꽃길만 걸어요)
▲올해의 작가상=임상춘 작가(동백꽃 필 무렵)
▲조연상 미니시리즈드라마 부문=김병철·김정란(닥터 프리즈너)·정웅인(99억의 여자)·하재숙(퍼퓸)
▲조연상 중편드라마 부문=오정세·염혜란(동백꽃 필 무렵)·신동미(왜그래 풍상씨)
▲연작 단막극상=이도현·정동환·이주영·조수민
▲신인상=권나라(닥터프리즈너)·손담비(동백꽃 필 무렵)·강태오(조선로코-녹두전) ·김명수(단 하나의 사랑)·김재영(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청소년 연기상=박다연(조선로코-녹두전)·주예림(세상에서 제일 예쁜내딸)

YTN Star 반서연 기자 (uiopkl22@ytnplus.co.kr)
[사진제공 = KBS]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