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강두기 잊어라"...하도권, '메모리스트' 속 강렬한 존재감

실시간 주요뉴스

방송

"강두기 잊어라"...하도권, '메모리스트' 속 강렬한 존재감

2020년 03월 12일 14시 16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강두기 잊어라"...하도권, '메모리스트' 속 강렬한 존재감
배우 하도권이 드라마 '메모리스트'에 특별 출연해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냈다.

하도권은 지난 11일 첫 방영된 tvN ‘메모리스트’에 깜짝 출연했다. 하도권은 조직 두목의 공소시효가 3시간 밖에 남지 않은 상황, 취조실에서 취조를 받게 된 간부 조직원으로 등장했다.

경찰들의 압박 취조가 이어졌지만 손가락을 튕기며 여유로운 웃음을 짓는가 하면 ‘아저씨들이라면 어떻게 하겠어요?’라 되물어 분노를 유발했다. 이후에도 취조는 이어졌지만 강렬한 눈빛으로 오히려 경찰들을 노려보며 농담을 날리는 등 승기를 잡은 모습이었다.

하도권은 지난 '스토브리그‘에서 보여주었던 정직하고 우직한 강두기와는 완전히 다른 악역의 면모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황후의 품격', '의사요한', '스토브리그' 등 출연작 마다 묵직한 존재감을 드러내며 눈길을 사로잡고 있는 하도권은 차기작 '펜트하우스' 촬영을 앞두고 있다.

YTN Star 반서연 기자 (uiopkl22@ytnplus.co.kr)
[사진제공 = tvN]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