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이승기·최진혁 tvN ‘마우스’ 투톱? 양측 “제안받고 논의 중”

실시간 주요뉴스

방송

이승기·최진혁 tvN ‘마우스’ 투톱? 양측 “제안받고 논의 중”

2020년 04월 02일 16시 05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 이승기·최진혁 tvN ‘마우스’ 투톱? 양측 “제안받고 논의 중”_이미지
  • 이승기·최진혁 tvN ‘마우스’ 투톱? 양측 “제안받고 논의 중”_이미지2
배우 겸 가수 이승기와 배우 최진혁이 tvN 새 드라마 ‘마우스’의 출연을 제안받고 검토 중이다.

2일 오후 양측 관계자는 YTN Star에 두 배우 모두 ‘마우스’의 출연을 제안받고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두 배우는 지난 2013년 MBC ’구가의 서’를 통해 연기 호흡을 맞춘 바 있다.

'마우스'는 '블랙' '신의 선물 14일'을 쓴 최란 작가의 신작 드라마로, 사이코패스를 소재로 한 작품이다. '사이코패스를 미리 선별할 수 있다면 어떨까'라는 흥미로운 물음에서 시작해 긴장감 넘치는 이야기를 선보인다.

이승기는 지난해 SBS '배가본드' 출연 이후 '집사부일체', '금요일 금요일 밤에' 등 예능프로그램을 통해 시청자를 만나고 있다. 최진혁은 현재 OCN ‘루갈’에 출연 중이다.

한편 tvN ‘마우스’는 현재 하반기를 목표로 편성을 논의 중이다.

YTN Star 김성현 기자 (jamkim@ytnplus.co.kr)
[사진 제공 = OSEN]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