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정준일 측, 10년 전 불륜설에 "정은채, 기혼 사실 알았다"

실시간 주요뉴스

가요

정준일 측, 10년 전 불륜설에 "정은채, 기혼 사실 알았다"

2020년 04월 18일 12시 00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가수 정준일과 배우 정은채의 10년 전 불륜설이 불거지면서 정준일 측이 "정은채가 정준일이 기혼자라는 사실을 알고 있었다"라고 밝혔다.

지난 17일 정준일 소속사 엠와이뮤직 측은 "정준일과 정은채의 교제 여부는 사생활이라 말씀드리기 어렵다"라면서도 "정은채가 정준일이 기혼자였음을 알고 있었다"라고 설명했다. 정준일이 정은채를 속인 것이 아니라는 해명이다.

앞서 한 매체는 정은채와 정준일이 10년 전 불륜 관계였다고 보도했다. 이와 함께 정은채 측근의 말을 인용해 "두 사람이 사귄 건 맞지만 정은채도 피해자다. 그가 유부남인 줄 모르고 만났다"라고 전했다.

그러나 정준일 측이 이를 반박하면서 혼란은 이어지고 있다.

정은채 소속사 키이스트 측은 별다른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YTN PLUS 문지영 기자(moon@ytnplus.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