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부부의 세계' 전진서 측 "부적절한 언어 사용 반성...SNS 계정 삭제"(전문)

실시간 주요뉴스

방송

'부부의 세계' 전진서 측 "부적절한 언어 사용 반성...SNS 계정 삭제"(전문)

2020년 05월 11일 11시 33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부부의 세계' 전진서 측 "부적절한 언어 사용 반성...SNS 계정 삭제"(전문)
'부부의 세계' 아역 배우 정준원이 음주 및 흡연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같은 작품에 출연 중인 또 다른 아역 배우 전진서가 욕설 논란에 휘말렸다. 소속사는 "반복되지 않도록 주의하겠다"며 사과했다.

전진서의 소속사 티원엔터테인먼트는 11일 공식 입장을 통해 “최근 전진서 군이 과거 개인 SNS에 올린 그림과 친구와의 대화 중 부적절한 언어사용으로 인해 불쾌감을 드려 진심으로 죄송한 마음을 담아 사과 말씀드린다”라고 밝혔다.

앞서 온라인에는 전진서가 비공개 페이스북 계정에 올라온 글과 사진 등을 캡쳐한 게시물이 올라왔다. 여기에는 "여자 다 꺼지세요"라고 말하는 남성의 모습이 담긴 그림을 비롯해 욕설이 담긴 대화 내용 등이 포함돼 논란이 일었다.

소속사는 “해당 게시글은 전진서군이 작년 중학교에 입학 후 보호자에게 이성교제 금지를 받은 뒤 당시 또래에서 ‘여친 있음’, ‘연애 안함’ 등의 표현으로 쓰이던 그림을 첨부하여 게시한 것”이라며 게시 배경을 설명했다.

특히 당시 올린 그림과 관련해 "이는 친구들 사이에 유행하는 사진을 전달받아 올렸을 뿐, 해당 사진의 상징성이나 내포하는 의미에 대해 전혀 인지하지 못하였다"라고 해명했다.

소속사는 “악의는 없었다하나 본인의 신중치 못한 행동으로 많은 분들께 불편을 초래해드린 부분에 대해 배우 스스로 깊이 반성하고 있다”라며 “아직 성장 중이며 가치관의 기준이 잡히지 않은 어린 배우에게 많은 지도를 해주지 못한 소속사의 미흡함을 인지하고 보호자와 함께 아이의 언행 및 태도 등에 관한 바른 기준을 잡을 수 있도록 노력해 지도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아울러 “‘부부의 세계’ 제작진분들께도 물의를 일으킨 점 사과드린다”라고 고개를 숙였다.

한편, 전진서는 방영 중인 JTBC 금토극 ‘부부의 세계’에서 지선우(김희애 분)와 이태오(박해준 분) 부부의 아들 이준영 역할로 출연 중이다.

[전진서 소속사 입장문 전문]

티원엔터테인먼트입니다.

우선, 부부의 세계에 출연 중인 전진서군에게 주신 관심과 응원에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최근 전진서군이 과거 개인 SNS에 올린 그림과 친구와의 대화 중 부적절한 언어사용으로 인해 불쾌감을 드려 진심으로 죄송한 마음을 담아 사과 말씀드립니다.

해당 게시글은 전진서군이 작년 중학교에 입학 후 보호자에게 이성교제 금지를 받은 뒤 당시 또래에서 ‘여친 있음’, ‘연애 안함’ 등의 표현으로 쓰이던 그림을 첨부하여 게시하였습니다.

논란이 되고 있는 사진은 친구들 사이에 유행하는 사진을 전달받아 올렸을 뿐, 해당 사진의 상징성이나 내포하는 의미에 대해 전혀 인지하지 못하였음을 알려드립니다.

비록 악의는 없었다하나, 본인의 신중치 못한 행동으로 많은 분들께 불편을 초래해드린 부분에 대해 배우 스스로 깊이 반성하고 있습니다.

또한 보호자와 소속사의 충분한 지도 편달 아래 해당 계정은 삭제 조치하였습니다.

아직 성장 중이며 가치관의 기준이 잡히지 않은 어린 배우에게 많은 지도를 해주지 못한 소속사의 미흡함을 인지하고 보호자와 함께 아이의 언행 및 태도 등에 관한 바른 기준을 잡을 수 있도록 노력하여 지도하겠습니다.

그로 인해 앞으로 이와 같은 일이 반복되지 않도록 주의하겠습니다.

그리고 이제 막 15세가 된 어린 배우의 미숙함을 악의적 의미로 재해석하지 말아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마지막으로 부부의 세계 제작진 분들께 물의를 일으킨 점 사과드립니다.

다시 한번 전진서군에게 보여주신 관심과 응원에 감사드리며, 좋은 연기와 바른 모습으로 성장하며 보답하겠습니다.

YTN Star 최보란 기자 (ran613@ytnplus.co.kr)
[사진제공 = JTBC]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