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임영웅, 소외계층 위해 1억 원 기부..."아이들 안전한 세상 오길"

실시간 주요뉴스

임영웅, 소외계층 위해 1억 원 기부..."아이들 안전한 세상 오길"
트로트 가수 임영웅이 1억 원을 쾌척했다.

18일 아동 복지재단 꿈을주는과일재단은 임영웅이 1억 원을 기부했다고 알렸다.

재단에 따르면 임영웅은 "하루빨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부터 아이들이 안전한 세상이 오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기부금은 서울 지역 저소득층 및 취약계층 아동 가정 200여 가구를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재단은 이들 가정에 1년간 과일 바구니 2000상자와 청소년 권장 도서 1500권을 지원하기로 했다.

임영웅은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에서 대상인 진(眞)을 차지한 뒤 다양한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트로트 전성시대를 견인하고 있다.

앞서 임영웅의 팬들은 그의 생일(16일)을 기념해 코로나19로 소외된 취약계층 아동들에 약 1300만 원을 기부한 바 있다.

YTN Star 조현주 기자(jhjdhe@ytnplus.co.kr)
[사진제공=꿈을주는과일재단]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