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이동국, 층간 소음 고충 토로 “아이들한테 뛰지마라... 스트레스”

실시간 주요뉴스

방송

이동국, 층간 소음 고충 토로 “아이들한테 뛰지마라... 스트레스”

2021년 01월 22일 09시 28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이동국, 층간 소음 고충 토로 “아이들한테 뛰지마라... 스트레스”
SBS ‘나의 판타집’에 출연한 축구 레전드 이동국이 층간 소음 고충으로 인한 피로감을 호소했다.

지난 20일 방송된 ‘나의 판타집’에서는 이동국은 딸 재시와 재아의 꿈을 응원하는 ‘어시스트의 로망’이 담긴 판타집을 꿈꾸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동국은 원하는 집의 조건 중 하나로 층간 소음 문제에서 자유로운 환경을 희망했다.

이동국, 층간 소음 고충 토로 “아이들한테 뛰지마라... 스트레스”

그는 "어린아이들을 키우다 보면 층간 소음 때문에 되게 많이 신경 쓰지 않나. 저도 아이들한테 '뛰지 마라' 이 얘기를 하루에도 몇십 번씩 하는데 그런 것에 대한 스트레스가 너무 크다. 마당이 있는 곳에 바비큐장이 있어서 놀다 와서 밥 먹을 수 있는 공간이 필요하다"라고 말했다.

이동국, 층간 소음 고충 토로 “아이들한테 뛰지마라... 스트레스”

또한 아이들과 함께 책을 읽을 수 있는 독서 공간과 함께 영화를 즐길 수 있는 AV룸이 있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최근 이휘재·문정원 부부를 비롯해 안상태·조안빈 부부, 개그맨 이정수 등이 층간 소음 분쟁의 당사자로 지목되며 이동국의 고충 토로 역시 주목받고 있다.

YTN star 김성현 기자 (jamkim@ytnplus.co.kr)
[사진 제공 = SBS]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