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구혜선 "이혼, 중요하지 않아...앞으로 나아가고 있다"

실시간 주요뉴스

방송

구혜선 "이혼, 중요하지 않아...앞으로 나아가고 있다"

2021년 02월 23일 09시 59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구혜선 "이혼, 중요하지 않아...앞으로 나아가고 있다"
배우 구혜선이 자신의 삶을 허심탄회하게 이야기했다.

23일 방송된 KBS 1TV '아침마당-화요초대석'에는 구혜선이 출연해 얼짱으로 주목받은 과거부터 전시회를 앞둔 근황을 전했다.

이날 MC 김재원 아나운서는 "최근에 개인적으로 아픔을 겪으셔서 시청자 여러분들도 걱정 많이 하셨을 것 같다"라며 안재현과의 이혼에 대해 언급했다.

구혜선은 “최근 아니고 좀 지난 일이다. 나는 앞으로 나아가고 있기에 중요한 사안은 아니다”라며 덤덤하게 답했다. MC들은 "이미 과거다"라고 동조하며 "활기차게 활동 재개해 주셔서 감사하다"라고 말했다.

난치병으로 긴 슬럼프를 겪었던 사연도 털어놨다. 구혜선은 “병보다는 알레르기 증상이다. 그 증상이 나타나면 순간적으로 크게 쇼크가 온다. 도대체 뭐 때문에 그 반응이 오는지 몰라서 찾는 과정이 길었다. 아직 규명이 안 됐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래서 드라마 하차라는 결정을 할 수밖에 없었다. 책임을 다하지 못했다는 죄책감이 가장 컸다”라고 고백했다.

화가, 작곡가, 작가, 감독으로 여러 방면에서 활약하고 있는 구혜선. 그는 "가수가 되고 싶어서 내가 만든 곡으로 회사에 들어갔지만, 배우로 데뷔했다. 그런데 이후에 내가 하고 싶은 것들로 돌아가고 있다"라고 말했다.

영상 전시회를 앞두고 있다는 구혜선은 "꼭 영상을 영화관에만 걸어야 하나 생각이 들어서 전시회를 결정했다/ 상업적으로 성공해서 돈을 버는 것도 중요하지만 많은 분께 보여드리고 싶어 무료로 영상 전시회를 하게 됐다"라고 전했다.

자신이 좋아하는 일들로 삶을 채워가고 있는 구혜선은 “지금이 제일 행복하다”라며 웃음 지어 보였다.

YTN Star 최보란 기자 (ran613@ytnplus.co.kr)
[사진캡처 = KBS '아침마당']


* YTN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의 학교폭력 피해 사례를 제보 받습니다.
현재까지 학교폭력 의혹으로 나온 스타들 관련 제보 및 다른 스타들 제보 받습니다.
press@ytnplus.co.kr / winter@ytnplus.co.kr
YTN STAR 학교폭력 피해 제보 1대 1 오픈 채팅 카톡방(https://open.kakao.com/o/sjLdnJYc) 으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