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조현, 베리굿 해체 언급 후 정정 "잘못 말씀드려 죄송"(전문)

실시간 주요뉴스

가요

조현, 베리굿 해체 언급 후 정정 "잘못 말씀드려 죄송"(전문)

2021년 03월 20일 10시 36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조현, 베리굿 해체 언급 후 정정 "잘못 말씀드려 죄송"(전문)
그룹 베리굿 멤버 조현이 팀 해체설을 직접 해명했다.

조현은 20일 자신의 SNS에 "제가 질문의 요지를 잘못 이해하고 말씀드린 것 같아서 정정하고자 구체적으로 설명드리고 싶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지금 아이돌 활동에 관련된 일보다는 개인적인 활동을 주로 하다 보니 개인적인 활동은 앞으로 열심히 할 것이라고 설명드린 부분이었다”라며 “그 부분을 잘못 표현한 것 같아 죄송하다는 말씀 드리겠다”고 설명했다.

계약 문제에 대해선 “멤버 두 명이 계약이 종료가 되어 나간 부분을 설명하는 상황에서 베리굿 계약 종료라고 말씀드린 것 같아 제가 잘못 얘기드린 부분을 진심으로 사죄드린다”며 “제이티지엔터테인먼트에서 열심히 활동 중이고 앞으로도 좋은 관계로 계속해서 왕성한 활동을 보여드릴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조현은 영화 ‘최면’ 개봉을 앞두고 진행한 인터뷰에서 “아이돌 활동을 그만두게 됐다” “베리굿 멤버들의 계약이 끝났다” “단체 활동은 예정돼 있는지 모르겠다” "나는 솔로를 준비하고 있다. 멤버들과 각자의 길을 걷더라도 응원할 것" 등 발언을 해 오해를 불렀다.

베리굿은 2014년 5월 디지털 싱글 '러브레터'를 발표하며 5인조 걸그룹으로 데뷔했다. 이후 멤버 탈퇴와 영입이 반복된 후 지난 2월까지 조현, 서율, 세형, 고운까지 4인조로 활동했다. 이후 고운과 서율의 계약이 종료됐고, 현재 조현과 세형만 남아있다.

조현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조현입니다.

먼저 저를 사랑해 주시는 팬 여러분들과 기자님들께 그리고 '최면'을 위해 애써주신 여러 관계자분들께 드릴 말씀이 있어 글을 올립니다.

먼저 기사에 언급되었던 내용 중에 제가 질문의 요지를 잘못 이해하고 말씀드린 것 같아서 정정하고자 구체적으로 설명드리고 싶습니다.

지금 아이돌 활동에 관련된 일보다는 개인적인 활동을 주로 하다 보니 개인적인 활동은 앞으로 열심히 할 것이라고 설명드린 부분 이었습니다. 그 부분을 잘 못 표현한 것 같아 기자님들께 죄송하다는 말씀 드리겠습니다.

또한 저의 계약 문제에 대해서도 잘못 보도가 된 것 같아 정확히 말씀을 드리고도 싶습니다. 멤버 두 명이 계약이 종료가 되어 나간 부분을 설명하는 상황에서 베리굿 계약 종료라고 말씀드린 것 같아 제가 잘 못 얘기드린 부분을 진심으로 사죄드리고 저는 제이티지 엔터테인먼트에서 열심히 활동 중이고 앞으로도 좋은 관계로 계속해서 왕성한 활동을 보여드릴 예정입니다.

그러나 기사에 제가 회사와 계약 종료가 되어있고 회사와 사이가 안 좋은 것처럼 기사가 오보가 된 것 같아서 이 부분을 수정하고자 합니다. 최면에 관련한 영화 인터뷰였는데 공교롭게도 아이돌 활동에 관한 기사가 주류를 이루는 것 같아 안타까웠습니다. 이에 저의 심정을 말씀드리고 정확한 내용을 전달하고 싶어 이 글을 올립니다.

오늘 고생해 주신 많은 기자님들과 홍보팀, 영화 관계자분들 수고하셨고 정말 감사 드리고 그리고 더욱더 열심히 하는 배우 조현이 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YTN Star 반서연 기자 (uiopkl22@ytnplus.co.kr)
[사진제공 = 오센]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