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조영남 "바람피워 이혼한 과거 후회...'미나리' 개봉 첫날 봤다"

실시간 주요뉴스

방송

조영남 "바람피워 이혼한 과거 후회...'미나리' 개봉 첫날 봤다"

2021년 04월 20일 09시 55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조영남 "바람피워 이혼한 과거 후회...'미나리' 개봉 첫날 봤다"
가수 조영남이 외도로 이혼한 과거를 후회한다고 밝혔다.

20일 오전 방송된 KBS 1TV '아침마당' 화요초대석에 가수 조영남이 출연, 자신의 인생 그래프를 보여 이야기를 나눴다.

조영남은 이별과 만남으로 채워진 40대 그래프를 본 뒤 “내가 바람을 피워 이혼한 것”이라며 “그때 이해가 안 된다. 왜 애들을 두고 바람을 피웠는지 이해가 안 된다. 머리가 나쁜 거다. 미안한 마음이 있다”라고 말했다.

두 번째 결혼에 대해선 “그때는 잠깐이었다. 동거 비슷하게 했다. 자연스럽게 헤어졌다”라고 말했다.

조영남의 전 부인은 현재 영화 '미나리'로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 여우조연상 후보에 오른 배우 윤여정. 1974년 미국에서 결혼했으나 1987년 이혼했다. 슬하에 두 아들을 뒀다.

그는 ‘윤여정이 나오는 영화나 TV 프로그램을 찾아보냐'라는 질문에 그렇다고 답하며 "영화 '미나리'를 개봉 첫날 봤다"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YTN Star 최보란 기자 (ran613@ytnplus.co.kr)
[사진캡처 = KBS 1TV '아침마당']


* YTN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의 학교폭력 피해 사례를 제보 받습니다.
현재까지 학교폭력 의혹으로 나온 스타들 관련 제보 및 다른 스타들 제보 받습니다.
press@ytnplus.co.kr / winter@ytnplus.co.kr
YTN STAR 학교폭력 피해 제보 1대 1 오픈 채팅 카톡방(https://open.kakao.com/o/sjLdnJYc) 으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