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간 떨어지는 동거’ 감독 “원작 웹툰에서 보지 못한 매력 보여줄 것”

실시간 주요뉴스

방송

‘간 떨어지는 동거’ 감독 “원작 웹툰에서 보지 못한 매력 보여줄 것”

2021년 05월 26일 11시 18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간 떨어지는 동거’ 감독 “원작 웹툰에서 보지 못한 매력 보여줄 것”
‘간 떨어지는 동거’를 연출한 남성우 감독이 원작 웹툰과의 차별점과 작품의 매력을 전했다.

26일 오전 11시 tvN 새 수목드라마 ‘간 떨어지는 동거’(이하 ‘간동거’)의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을 통해 생중계됐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해 제작발표회는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됐으며, 연출을 맡은 남성우 감독을 비롯해 배우 장기용, 이혜리, 강한나, 김도완, 배인혁 등 프로그램의 주요 출연진이 행사에 참석했다.

동명 네이버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간 떨어지는 동거’는 999살 구미호 신우여와 99년생 이담이 구슬로 인해 얼떨결에 한집살이를 하며 펼치는 비인간적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이날 남 감독은 “원작이 워낙 작품성이 뛰어나고 인기도 많아서 부담이 됐다. 원작은 캐릭터의 감정과 관계를 압축해서 짧고 굵게 임팩트 있게 표현한다는 장점이 있었다. 때문에 드라마라는 매체에서 어떻게 소화할까 고민했다. 웹툰 보다는 표현이 많은 것이 사실이다. 그러나 원작의 캐릭터나 내용을 훼손하지 않으려고 노력했다. 웹툰에서 보지 못한 매력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해 기대감을 높였다.

‘간 떨어지는 동거’ 감독 “원작 웹툰에서 보지 못한 매력 보여줄 것”

한편 장기용은 극중 999살 구미호 어르신 ‘신우여’ 역을 맡아 여심을 송두리째 홀릴 것을 예고한다. 밝고 긍정적인 매력과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배우로서의 입지를 탄탄히 다지고 있는 이혜리는 구미호한테도 할말 다하는 99년생 인간 ‘이담’ 역으로 또 한 번 변신에 나선다.

어떤 캐릭터든 완벽히 흡수하는 연기력과 도회적인 매력을 뽐내 온 강한나는 화려한 비주얼에 반전 매력을 겸비한 전직 구미호 ‘양혜선’ 역을, 다채로운 매력으로 시선을 사로잡고 있는 김도완은 사랑에 간과 쓸개 다 빼주는 순정남 ‘도재진’ 역을 맡았다. 시크한 비주얼과 남다른 캐릭터 소화력으로 눈도장을 찍은 배인혁은 이담의 철벽 매력에 빠져 개과천선하는 SNS스타 범띠 선배 ‘계선우’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간 떨어지는 동거’는 ‘꼰대 인턴’으로 재기발랄한 연출력을 뽐낸 남성우 감독과 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로 화제성과 시청률을 동시에 거머쥔 백선우, 최보림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높은 기대를 받고 있다.

‘간동거’는 오늘(26일) 밤 10시 30분에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YTN star 김성현 기자 (jamkim@ytnplus.co.kr)
[사진 제공 = tvN]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