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티키타카' 봉태규 "'펜트하우스' 재미없으면 편집...풀파워 연기해야 돼"

실시간 주요뉴스

'티키타카' 봉태규 "'펜트하우스' 재미없으면 편집...풀파워 연기해야 돼"
'티키타CAR' 봉태규가 '펜트하우스'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한다.

6일(일) 밤 방송되는 SBS '티키타CAR'(이하 '티키타카')에는 봉태규와 조세호가 출연해 솔직한 입담과 라이브 무대를 선보인다.

'펜트하우스'가 시즌3도 뜨거운 관심 속에 첫방을 시작했다. 특히 '펜트하우스' 악역 3인방 봉태규, 엄기준, 윤종훈은 소름 끼치는 열연으로 매회 화제를 일으켰다.

'펜트하우스'에서 밉상 캐릭터로 활약중인 봉태규는 "엄기준, 윤종훈과 서로 집 비밀번호도 아는 사이"라고 고백해 눈길을 끈다. 또한 봉태규는 엄기준, 윤종훈의 집 분위기가 극과 극으로 다르다면서 각각 맛집에 비교해 웃음을 자아낸다. 그런 가운데 봉태규는 이미지와 180도 다른 엄기준의 반전 성격에 감동한 일화를 털어놔 뭉클함을 안길 예정이다.

이어 봉태규는 "'펜트하우스'에서는 재미없으면 편집된다. 모든 장면에서 풀파워 연기를 해야 한다"라고 말해 궁금증을 더한다.

그런가 하면 조세호는 이날 방송에서 '펜트하우스' 출연 욕망을 드러내기도 했다. 심지어 조세호는 "모든 것을 다 보여줄 각오가 되어 있다"라고 '펜트하우스' 김순옥 작가에게 기습 영상편지까지 보내 현장을 초토화시켰다는 후문. 조세호가 보여줄 모든 것은 무엇일지. 이에 대한 봉태규의 반응은 어땠을지 기대가 모아진다.

'티키타카'는 6월 6일(일) 밤 11시 5분 방송된다.

YTN star 이유나 기자 (lyn@ytnplus.co.kr)
[사진 제공 = SBS]



* YTN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의 학교폭력 피해 사례를 제보 받습니다.
현재까지 학교폭력 의혹으로 나온 스타들 관련 제보 및 다른 스타들 제보 받습니다.
press@ytnplus.co.kr / winter@ytnplus.co.kr
YTN STAR 학교폭력 피해 제보 1대 1 오픈 채팅 카톡방(https://open.kakao.com/o/sjLdnJYc) 으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