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Y이슈] 김준희, 한예슬 뒤이은 남편 저격에 SNS 비공개 '잠적'

실시간 주요뉴스

방송

[Y이슈] 김준희, 한예슬 뒤이은 남편 저격에 SNS 비공개 '잠적'

2021년 06월 05일 14시 04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Y이슈] 김준희, 한예슬 뒤이은 남편 저격에 SNS 비공개 '잠적'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 연구소'(이하 가세연)가 전지현, 한예슬에 이어 이번엔 김준희의 남편과 관련된 폭로를 예고했다. 이에 김준희는 SNS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해 소통을 걸어 잠궜다.

3일 김용호 전 기자는 가세연 방송을 통해 "김준희 남편의 지난 10년간 삶을 알았다"며 피해자들이 존재한다고 주장했다.

"김준희 부부는 잘살고 있다. 12년 만에 연하 남편과 재혼했다"고 말한 김용호 전 기자는 "김준희의 SNS에 가서 남편 어디서 만났냐고 물어봐라. 오늘 밤에 김준희가 자기 SNS에 '기자님 왜 소설을 쓰세요'라고 할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김준희가 남편을 어디서 만났는지 확실히 알고 있다"고 호언장담했다.

해당 방송이 나간 이후, 김준희는 SNS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했다. 연매출 100억원의 쇼핑몰을 운영하고 있는 그는 평소 SNS를 통해 활발한 홍보를 펼쳐온 바 있다.

[Y이슈] 김준희, 한예슬 뒤이은 남편 저격에 SNS 비공개 '잠적'

김준희의 남편은 두 살 연하의 비연예인으로, 지난해 5월 김준희와 결혼해 함께 쇼핑몰을 운영하고 있다. 이 가운데 김준희의 남편에 대한 폭로가 예고돼 대중의 시선이 쏟아지고 있다.

앞서 가세연은 배우 전지현과 남편 최준혁 알파자산운용 부사장은 물론, 배우 한예슬과 그의 남자친구에 대해서도 줄폭로를 하며 잇단 화제를 양산한 바 있다.

가세연은 전지현과 최준혁 부사장이 별거 중이라고 주장했으나, 전지현의 소속사 문화창고 측이 "사실무근"이라고 공식 입장을 발표했다. 남편 최준혁 부사장과 전지현의 시모 이정우 디자이너 또한 해당 주장에 SNS 및 메신저를 통해 간접적으로 부인하기도 했다.

또한 가세연은 한예슬이 몰래 영업을 하는 가라오케에서 남자친구를 만났고, 남자친구가 과거 여러 여성 고객에게 피해를 입힌 '제비'라는 의혹을 제기해 큰 파장을 낳기도 했다. 이에 한예슬은 남자친구가 가라오케 출신임을 인정하면서도 "직업에 귀천이 없다"며 남자친구를 감쌌고, 피해자들 보다는 남자친구를 믿겠다는 입장을 표명했다.

YTN star 이유나 기자 (lyn@ytnplus.co.kr)
[사진 제공 = 김준희SNS]


* YTN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의 학교폭력 피해 사례를 제보 받습니다.
현재까지 학교폭력 의혹으로 나온 스타들 관련 제보 및 다른 스타들 제보 받습니다.
press@ytnplus.co.kr / winter@ytnplus.co.kr
YTN STAR 학교폭력 피해 제보 1대 1 오픈 채팅 카톡방(https://open.kakao.com/o/sjLdnJYc) 으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0 도쿄올림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