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권민아 열애 공개 후폭풍 "양다리 NO…허위사실 고소할 것" (종합)

실시간 주요뉴스

가요

권민아 열애 공개 후폭풍 "양다리 NO…허위사실 고소할 것" (종합)

2021년 06월 28일 16시 00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권민아 열애 공개 후폭풍 "양다리 NO…허위사실 고소할 것" (종합)
그룹 AOA 팀 내 갈등을 폭로해 논란의 중심에 섰던 권민아가 열애 공개 후 역풍을 맞았다.

권민아는 지난 26일 자신의 SNS에 한 남자와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권민아와 한 남자가 얼굴을 맞댄 채 다정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와 함께 권민아는 별다른 설명 없이 하트 모양 이모티콘을 적어 두 사람이 특별한 관계임을 암시했다.

일부 팬들이 사진 속 남자가 연인이냐며 댓글을 통해 묻자, 권민아는 "네"라고 답해 열애를 인정했다. 이에 팬들은 권민아의 공개 열애를 축하하고 응원했다.

상황은 한 누리꾼의 글이 공개되면서 반전됐다. 권민아가 공개한 연인이 '양다리'를 걸쳤다는 의혹이 제기된 것. 해당 글의 작성자는 "권민아가 먼저 남자에게 연락을 했고, (남자에게) 여자친구가 있는 것도 알고 있었다"며 "남자는 미안하다는 문자만 남겨두고 연락이 두절됐다"고 밝혔다. 즉, 권민아의 연인이 다른 연인과 만나는 중에 권민아와의 연애도 시작했다는 주장이다.

해당 글이 알려지면서 논란은 불거졌다. 권민아는 사태가 심각해지자 SNS를 통해 해명 입장을 밝혔다. 권민아는 "처음 남자친구에게 응원의 DM을 받았다"며 먼저 남자친구에게 접근한 것이 아니라고 선을 그었다. 이어 "남자친구는 (전 연인과의 관계를) 정리했다고 했고, 그 이후에 우리는 만나게 됐다"고 해명했다.

권민아 열애 공개 후폭풍 "양다리 NO…허위사실 고소할 것" (종합)

한 차례 해명에도 일부 누리꾼들은 전 연인과의 관계가 완전히 끝나지 않은 시점에 권민아와 호감을 나눈 것이 아니냐며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이에 권민아는 또 다시 SNS를 통해 "마음의 호감과 사랑이 오갔다는 게 아니다. 누나 동생 사이로 가까워진 거라 표현해야 할 것"이라며 "(관계를) 정리하고 온 남자친구가 뭘 잘못한 거냐. 헤어지고 어느 기간 동안 연애를 안 하다가 만나야 하는 법이라도 있나"라고 억울함을 호소했다. 특히 "바람 피우는 남자를 만난 것이 아니다"라고 재차 강조했다.

해당 논란으로 인한 정신적 피해를 호소하기도 했다. 권민아는 "왜 난 욕이란 욕은 다 들어야 하고 가해자가 되어버린 것이냐"며 악성 댓글로 인한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했다. 또한 남자친구 전 연인의 아버지가 남자친구에게 협박성 문자를 보냈다고 털어놓기도 했다.

그럼에도 논란은 사그라들지 않았다. 오히려 권민아의 전 남자친구를 향한 비판의 목소리는 계속 됐다. 일부 누리꾼들은 "그게 바로 양다리"라며 섣부르게 열애를 공개한 권민아의 행보에도 아쉬움을 드러내고 있다.

이 가운데 권민아는 악성 댓글에 칼을 빼들었다. 그는 "허위의 댓글들, 아버지 모욕 등 전부 고소할 것"이라며 "지금 떠도는 댓글, 게시글 중 허위 사실, 잘못된 점들 다 바로 잡을 것"이라고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사진출처 = 권민아 인스타그램]

YTN star 오지원 (bluejiwon@ytnplus.co.kr)

* YTN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의 학교폭력 피해 사례를 제보 받습니다.
현재까지 학교폭력 의혹으로 나온 스타들 관련 제보 및 다른 스타들 제보 받습니다.
press@ytnplus.co.kr / winter@ytnplus.co.kr
YTN STAR 학교폭력 피해 제보 1대 1 오픈 채팅 카톡방(https://open.kakao.com/o/sjLdnJYc) 으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