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밴드 SURL(설), 1년만 새 싱글...오늘(22일) '내 옆' 발매

실시간 주요뉴스

가요

밴드 SURL(설), 1년만 새 싱글...오늘(22일) '내 옆' 발매

2021년 07월 22일 11시 01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밴드 SURL(설), 1년만 새 싱글...오늘(22일) '내 옆' 발매
국내 밴드씬을 대표하는 SURL(설)이 22일 정오, 약 1년 만에 새로운 싱글 ‘내 옆’을 발매한다.

‘내 옆’은 SURL(설)의 결성 초창기에 작업한 '내 옆' 그리고 'Colors' 두 트랙으로 구성된 앨범이며 누군가 한 번쯤 경험해봤을 깊은 이야기를 담고 있다. 이 두 곡은 올해 초 한정으로 판매된 첫 번째 EP [Aren’t You], 두 번째 EP [I Know]의 카세트테이프에 각각 히든 트랙으로 수록되었고 이후 새롭게 편곡하여 이번 ‘내 옆’ 싱글 앨범에 수록되었다.

사회적 거리 두기 4단계 전환되기 전, 7월 9일부터 12일까지 3일간 진행했던 ‘Colors’ 단독 공연 중간에 ‘내 옆’ 싱글의 발매 소식을 깜짝 발표하며 팬들에게 기대감을 불러일으켰던 바 있다.

소속사 해피로봇 레코드는 “오랜 시간 응원해주신 팬들 덕분에 새롭게 편곡한 ‘내 옆'과 'Colors'를 공식 발매 할 수 있게 되었다. 슬픔 속에서도 희망이 묻어나는 아름다운 이야기를 통해 뮤지션으로서 한 단계 성장한 SURL(설)의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고 전했다.

타이틀 곡인 ‘내 옆’은 짝사랑을 할 때 드는 많은 생각들과 주체할 수 없이 설레는 감정을 담은 곡이며, 두번째 수록 곡인 ‘Colors’는 좋은 일과 나쁜 일이 번갈아 가며 생기는 일상을 색깔에 비유함으로써 현실을 직시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밴드 SURL(설), 1년만 새 싱글...오늘(22일) '내 옆' 발매

밴드 SURL(설)은 해쉬스완, 박재범 등 힙합 뮤지션과의 협업을 포함, 다양한 아티스트와의 교류를 통해 뮤지션을 넘어 예술가로서의 입지를 다지고 있다.

이번 싱글 앨범의 뮤직비디오 또한, 미디어 아티스트 양윤갑과 손을 잡고 매력 넘치는 애니메이션 형식으로 제작되었다. 지난 7월 19일에 공개된 뮤직비디오 티저는 몽환적인 멜로디와 잘 어울리는 아름다운 아트워크 덕분에 싱글 ‘내 옆’을 향한 국내외 팬들의 기대를 높였다.

SURL(설)의 새 싱글 ‘내 옆’은 오늘 정오부터 모든 음원사이트를 통해 감상할 수 있다.

[사진제공 = 엠피엠지뮤직]

YTN star 지승훈 (gshn@ytnplus.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0 도쿄올림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