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원더우먼' PD "'펜트하우스' 후속작, 엄청난 부담…넘사벽"

실시간 주요뉴스

방송

'원더우먼' PD "'펜트하우스' 후속작, 엄청난 부담…넘사벽"

2021년 09월 15일 15시 01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원더우먼' PD "'펜트하우스' 후속작, 엄청난 부담…넘사벽"
드라마 '원더우먼'의 연출을 맡은 최영훈 감독이 '펜트하우스' 후속작으로 시청자들을 만나는 소감을 전했다.

SBS 새 금토드라마 '원 더 우먼' 제작발표회가 오늘(15일) 오후 2시 온라인 중계 형태로 진행됐다. 배우 이하늬, 이상윤, 진서연, 이원근 그리고 최영훈 감독이 참석해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최영훈 감독은 "펜트하우스 후속작인데 부담은 없냐"는 질문에 "엄청난 부담이다. 김순옥 작가님과는 개인적으로 친분이 있는데 너무 잘 되서 후속작 부담이 너무 크다. 어떻게보면 넘사벽"이라면서도 "어떻게 다른 식으로 넘어볼까 열심히 궁리 중이다"고 답했다.

한편 '원 더 우먼'은 비리 검사에서 하루아침에 재벌 상속녀로 인생체인지가 된 후 빌런 재벌가에 입성한, 불량지수 100% 여검사의 '더블라이프 코믹버스터' 드라마다. 오는 17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 SBS]

YTN star 강내리 (nrk@ytnplus.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press@ytnplus.co.kr/ winter@ytnplus.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