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Y이슈] 서승만 “이재명 대장동 씹는 애들, 대장암 걸렸으면” 발언 사과

실시간 주요뉴스

Y이슈

[Y이슈] 서승만 “이재명 대장동 씹는 애들, 대장암 걸렸으면” 발언 사과

2021년 09월 24일 09시 37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 [Y이슈] 서승만 “이재명 대장동 씹는 애들, 대장암 걸렸으면” 발언 사과_이미지
  • [Y이슈] 서승만 “이재명 대장동 씹는 애들, 대장암 걸렸으면” 발언 사과_이미지2
개그맨 서승만이 이재명 경기지사의 성남시장 재직 시절 불거진 경기 성남시 대장동 개발사업 특혜의혹과 관련, “대장동 씹는 애들은 대선 끝나고 배 아파서 대장암이나 걸렸으면 좋겠다”라고 발언한 것에 공식 사과했다.

24일 서승만은 자신의 SNS에 "며칠 전 대장동 관련 포스팅 내용에 절대 써서 안 될 말을 쓴 점 정중하게 사과 드린다"라며 "대장동이라는 부분으로 말장난을 생각 없이 대장암으로 표현한 부분에 대한 잘못을 깊이 뉘우치고 있다"라는 고개를 숙였다.

[Y이슈] 서승만 “이재명 대장동 씹는 애들, 대장암 걸렸으면” 발언 사과

서승만은 "웃음에 대한 오만함으로 자아도취 했다"라며 "대장암의 고통이 얼마나 심각한지 생각지도 못한 채 포스팅 후에도 잘못을 빨리 인지 하지 못한 부분이 더욱 죄송하다"라고 사과했다.

이어 "경솔했던 부분 정중하게 사과드린다"라며 "마음 상하신 분들 모두에게 진심으로 미안하다, 다시는 이런 실수를 하지 않겠다"라고 거듭 사과의 뜻을 전했다.

앞서 서승만은 지난 22일 자신의 SNS에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에 대한 글을 게시하며 "해외에서도 칭찬한 대장동 개발 씹는 애들, 대선 끝나고 배 아파서 대장암이나 걸렸으면 좋겠다"라는 글을 게시한 바 있다.

[Y이슈] 서승만 “이재명 대장동 씹는 애들, 대장암 걸렸으면” 발언 사과

이후 누리꾼들은 해당 게시글 속 대장암 표현을 지적했고, 현재 글은 삭제된 상태다.

서승만은 문화‧예술분야 이 지사 지지 모임에 참여하고 있다.

한편 이 지사는 대장동 의혹과 관련해 “저는 단 1원도 받은 일이 없다”고 반박하고 있다. 다만 수사 기관의 수사에 대해선 동의한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YTN star 김성현 (jamkim@ytnplus.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press@ytnplus.co.kr/ winter@ytnplus.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