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켓보이즈', 올림픽 사용 카메라 예능 최초 도입했다

'라켓보이즈', 올림픽 사용 카메라 예능 최초 도입했다

2021.10.07. 오후 5:00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라켓보이즈', 올림픽 사용 카메라 예능 최초 도입했다
AD
'라켓보이즈'가 실감나는 배드민턴 현장을 중계한다.

'라켓보이즈'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행사에는 이용대, 장수영, 장성규, 윤현민, 윤두준, 이찬원, 김민기, 정동원, 양정우PD, 김세희 PD가 참석했다. 개그맨 양세찬, 가수 부승관, 펜싱 선수 오상욱은 개인 사정으로 불참했다.

'라켓보이즈'는 에너지 넘치는 청년들의 우당탕탕 좌충우돌 배드민턴 도전기다. 열정 충만한 배드민턴 새내기들이 전국 각지 고수들과의 도장 깨기를 거쳐 전국대회에 참가하기까지의 여정이 다이나믹하게 그려진다.

이날 김 PD는 촬영 기법에 대해 "올림픽에서 사용하는 360도 카메라를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예능 첫 도입했다. 실제 올림픽 경기를 보는 거처럼 시청자분들도 몰입해서 볼 수 있도록 노력했다"라고 말해 기대를 전했다.

'라켓보이즈'는 11일 저녁 8시 40분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 tvN]

YTN 지승훈 (gshn@ytnplus.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당.점.사 - 당신의 점심을 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