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이주빈, 사진 무단 도용 피해 호소 “비트코인·주식 안 해요”

실시간 주요뉴스

방송

이주빈, 사진 무단 도용 피해 호소 “비트코인·주식 안 해요”

2021년 10월 14일 13시 38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이주빈, 사진 무단 도용 피해 호소 “비트코인·주식 안 해요”
배우 이주빈이 사진 무단 도용 피해를 입었다.

이주빈은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한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이 사진에서 이주빈은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 대본을 들고 있다.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한 투자 관련 오픈 채팅방을 홍보하는 내용을 담은 종이를 든 이주빈의 모습이 담겨 의아함을 자아냈다.

이에 대해 이주빈은 “함부로 사칭, 도용하지 맙시다. 비트코인, 주식, 투자 안해요”라며 무단으로 본인의 사진을 도용해 투자자들을 모집하려는 행태에 불쾌감을 표시했다.

한편, 이주빈은 JTBC ‘멜로가 체질’,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 등에서 안정적인 연기로 호평 받았다.

[사진제공=이주빈 인스타그램]


YTN star 곽현수 (abroad@ytnplus.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press@ytnplus.co.kr/ winter@ytnplus.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