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먹보와 털보' 김태호 PD "MBC 마지막 기억 작품...넷플릭스서 기획 구상 있다"

실시간 주요뉴스

'먹보와 털보' 김태호 PD "MBC 마지막 기억 작품...넷플릭스서 기획 구상 있다"
'먹보와 털보' 김태호 PD가 넷플릭스 작업에 대해 언급했다.

8일 오전 넷플릭스 '먹보와 털보'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행사에는 비(정지훈), 노홍철, 김태호 PD, 장우성 PD, 이주원 PD, 이상순 음악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김태호 PD는 "MBC와 넷플릭스가 협업해 만든 작품이다"면서 "MBC에서의 마지막 뜨거운 기억을 남겨주는 콘텐츠였다. 다른 환경에 있는 회사가 만나서 만들어진 프로그램이라 더욱 기대가 컸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올해 퇴사하고 나면, 넷플릭스와 하고 싶은 예능 몇개 있는데 이제 시작인 셈이다"라고 기대감을 안겨 눈길을 끌었다.

'먹보와 털보'는 대중들이 몰랐던 비와 노홍철의 찐 우정과 맛을 좋아하는 먹보, 멋을 사랑하는 털보의 캐릭터를 고스란히 담아낸 예능 프로그램. 제주부터 고성, 부산, 남해 등 전국의 아름다운 풍경들과 그곳을 자유롭게 누비는 먹보와 털보의 우정 여행은 시청자들에게 새로운 볼거리, 들을거리, 이야기할 거리를 선사할 예정이다.

'먹보와 털보'는 오는 11일 오직 넷플릭스에서 전 세계 190여 개국에 공개된다.

[사진제공 = 넷플릭스]

YTN star 지승훈 (gshn@ytnplus.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