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최강창민 "SM, 내가 쓴 가사라고 채택해주진 않아"

실시간 주요뉴스

최강창민 "SM, 내가 쓴 가사라고 채택해주진 않아"
그룹 동방신기 최강창민이 신곡 작사에 참여한 소감을 전했다.

최강창민의 두 번째 솔로 앨범 '데블(Devil)'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가 13일 오후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이날 최강창민은 자신이 직접 작사에 참여한 신곡 '데블'에 대해 "원곡은 치명적인 악마를 표현한 곡인데, 곡의 강렬한 에너지에 앞으로 나아가고자 하는 우리의 모습을 담아내면 좋을 것 같았다"고 소개했다.

그는 "회사(SM엔터테인먼트)가 내가 쓴 가사라고 다 채택해주는 건 아니다. 그간 많이 탈락했었는데, 이번에는 좋게 봐주셔서 채택을 해주셨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최강창민은 이날 저녁 6시 새 미니앨범 '데블'의 전곡을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한다.

[사진제공 = SM엔터테인먼트]

YTN 오지원 (bluejiwon@ytnplus.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press@ytnplus.co.kr/ winter@ytnplus.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