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놀라운 애 옆에 더 놀라운 애…'나는솔로' 8기, 상상초월 스펙 공개

실시간 주요뉴스

놀라운 애 옆에 더 놀라운 애…'나는솔로' 8기, 상상초월 스펙 공개
'나는 솔로(SOLO)' 8기의 자기소개 타임에서 반전의 오열 사태가 벌어진다.

25일 밤 10시 30분 방송하는 ENA PLAY·SBS PLUS 예능프로그램 '나는 솔로'에서는 자기소개 타임 중 돌연 눈물바다가 된 솔로나라 8번지가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촬영에서 8기 솔로남녀는 자기소개 타임을 통해 누구도 예상치 못한 프로필을 공개했다. 특히 나이부터 직업, 개인기 등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는 스펙과 매력을 낱낱이 드러냈다.

이중 한 솔로남은 놀라운 과거 직업부터 더 놀라운 현재 직업까지 롤러코스터 같은 인생사를 털어놔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를 들은 솔로남녀들은 경악을 감추지 못해 이 솔로남의 정체가 무엇일지 귀추가 주목된다. 또 다른 솔로남은 파격 개인기를 공개해 찬사를 받았다.

화려한 비주얼로 8기를 꽉 채운 솔로녀들 역시 이에 질세라 '상상초월' 스펙을 차례로 공개했다. '예쁜 애 옆에 예쁜 애' 미모에 '놀라운 애 옆에 더 놀라운 애' 정체 릴레이에 솔로나라 8번지에서는 감탄에 이어 비명까지 터져나왔다.

그러던 중 솔로나라 8번지는 돌연 눈물바다로 뒤바뀌었다. 자기소개 타임을 맞아 겸허하게 자신을 소개하던 한 솔로남이 개인기를 공개한 뒤 갑자기 "마음이 안 좋았다"며 눈물을 터뜨렸기 때문. 손까지 덜덜 떨며 우는 모습에 스튜디오 MC 송해나 씨는 당혹스러워 했고, 데프콘 씨는 "나한테는 귀여웠다"는 의외의 반응을 내놓았다. 과연 솔로나라 8번지가 자기소개 도중 갑작스럽게 눈물바다가 된 대반전 사연이 무엇일지 이목이 집중된다.

자기소개 타임 후 극명하게 변해버린 분위기도 감지됐다. 솔로남녀들은 서로의 프로필을 확인한 후, 숙소에 모여 뒤바뀐 속마음을 털어놓았다. 여기서 솔로남들은 모두 한 솔로녀에 대해 큰 호감을 보이는데, 새롭게 부상한 8기의 '인기녀'가 누구일지에 관심이 치솟는다.

[사진제공 = ENA PLAY, SBS PLUS]

YTN star 오지원 (bluejiwon@ytnplus.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press@ytnplus.co.kr/ winter@ytnplus.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