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와이티엔 스타뉴스] '블랙의 신부' 김희선 "재발견 수식어, 대한민국 최다 도전할 것"

실시간 주요뉴스

13일 오전 서울 장충동에서 새 넷플릭스 시리즈 '블랙의 신부'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연출을 맡은 김정민 감독과 배우 김희선, 이현욱, 정유진, 박훈, 차지연 씨가 참석해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넷플릭스 시리즈 '블랙의 신부'는 사랑이 아닌 조건을 거래하는 상류층 결혼정보회사에서 펼쳐지는 복수와 욕망의 스캔들을 그린 작품으로, 김희선 씨의 첫 넷플릭스 작품 도전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블랙의 신부'는 오는 15일 공개된다.

YTN star 이새 (ssmkj@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