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와이티엔 스타뉴스] 범죄도시, 3편 제작 들어갔다...캐스팅 끝내 크랭크인까지

실시간 주요뉴스

대한민국 대표 범죄 액션 시리즈 '범죄도시3'가 배우 마동석 씨, 이준혁 씨, 아오키 무네타카 씨, 이범수 씨, 김민재 씨, 전석호 씨, 고규필 씨 등 캐스팅을 확정하고 지난 20일 촬영을 시작했다.

역대 청불 영화 흥행 톱3를 기록한 '범죄도시'(2017), 1260만 흥행 신드롬을 불러일으킨 '범죄도시2'(2022)의 뒤를 이어 '범죄도시3'가 지난 20일 크랭크인했다. 제작 확정 소식만으로 화제를 모은 '범죄도시3'는 2편의 흥행을 이끌었던 배우 마동석 씨와 이상용 감독이 다시 한번 뭉쳤다. 여기에 3세대 빌런 이준혁 씨, 아오키 무네타카 씨를 비롯해 이범수 씨, 김민재 씨, 전석호 씨, 고규필 씨 등이 새롭게 합류하며 한층 강력해진 '범죄도시' 시리즈의 탄생을 예고한다.

영화 '범죄도시3'는 광역수사대로 이동한 괴물형사 '마석도'(마동석 분)가 새로운 팀과 펼치는 범죄 소탕작전을 그린 대한민국 대표 범죄 액션 시리즈. 명실공히 대한민국 대표 히어로로 자리잡은 배우 마동석 씨가 괴물형사 '마석도'로 돌아왔다. 광역수사대로 이동한 '마석도'는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한 방 액션은 물론, 새로운 팀과 함께 박진감 넘치고 통쾌한 액션을 다시 한번 선보일 예정이다.

'마석도'와 뜨거운 대결을 펼칠 3세대 빌런 '주성철' 역은 배우 이준혁 씨가 맡았다. 일찍이 벌크업 된 모습이 공개되며 강렬한 변신을 예고한 이준혁 씨는 윤계상 씨, 손석구 씨에 이어 '범죄도시' 시리즈의 역대급 빌런 캐릭터 계보를 성공적으로 이어갈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야쿠자 '리키' 역에는 일본 배우 아오키 무네타카 씨가 캐스팅되어 한층 커진 스케일을 예감케 한다.

괴물형사 '마석도'와 새로운 팀을 이룰 광역수사대 형사로는 배우 이범수 씨, 김민재 씨가 합류한다. 이범수 씨와 김민재 씨는 각각 광역수사대 반장 '장태수'와 '마석도'의 든든한 오른팔 '김만재'로 분해 남다른 케미스트리를 발산할 예정이다. 자타공인 명품 신스틸러 전석호 씨, 고규필 씨도 출연을 확정했다. 두 사람은 각각 '마석도'의 뜻밖의 조력자가 되는 '김양호', '초롱이' 역을 맡아 극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이다.

이상용 감독은 "'범죄도시3'로 다시 한번 인사드리게 되어 기쁘고 영광이다. 마동석 배우를 필두로 새롭게 합류한 이준혁 씨, 아오키 무네타카 씨 등과의 작업이 많이 기대된다. 배우, 스태프들과 함께 진심을 다해 재미있는 작품을 만들어 보겠다"라며 남다른 포부와 각오를 밝혔다.

YTN star 전용호 PD (yhjeon95@ytn.co.kr)
YTN star 강내리 기자 (nrk@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