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왜 이런 시련이..." 방은희 아들, 사고로 입원 후 수술

실시간 주요뉴스

 "왜 이런 시련이..." 방은희 아들, 사고로 입원 후 수술
배우 방은희 씨가 아들 부상 소식을 전했다.

오늘(2일) 방은희 씨는 자신의 SNS에 “희망을 갖자 무지개야. 나한테는 우리 아들뿐인데 왜? 이런 시련이...두민아 수술 잘 될 거고 잘 버텨 보자”고 적었다.

이어 “신이시여 도와주소서. 제 아들 도와주소서. 내가 제일 무서워하는 천둥 번개가 친다. 이 새벽”이라고 썼다.

그러면서 “사고로 입원. 수술 잘 되길. 두민아, 힘내자. 사랑해. 내겐 너밖에 없어”라며 크게 다친 아들 모습을 사진과 도로 위에 뜬 무지개 영상을 올렸다.

방은희 씨가 글에서 언급한 '두민이'는 그의 아들 김두민 씨를 가리킨다.

이 소식에 동료 연예인들도 댓글로 방은희 씨 아들의 회복을 기원했다. 배우 이화선 씨는 “너무 놀랬어요. 대체 무슨 일이…기도하겠습니다. 수술 잘 될 거예요”라고 적었다. 개그우먼 김영희 씨는 “언니 기도할게요”라고 썼다. 방송인 최은경 씨 역시 “어머 이게 무슨. 언니 힘내요. 수술 회복 잘 되길 기도할게요”라고 응원했다.

한편 방은희 씨는 2019년 아들 김두민 씨와 tvN ‘둥지탈출3’에 출연했다. 지난해 8월 방송된 TV조선 ‘기적의 습관’에서는 아들과 스쿠버다이빙을 하는 모습을 공개하기도 했다.

[사진=TV조선]


YTN star 공영주 (gj920@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