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Y이슈] 소녀시대 15주년 컴백하는데...제시카는 中 걸그룹 재데뷔설

실시간 주요뉴스

[Y이슈] 소녀시대 15주년 컴백하는데...제시카는 中 걸그룹 재데뷔설

[Y이슈] 소녀시대 15주년 컴백하는데...제시카는 中 걸그룹 재데뷔설

소녀시대가 데뷔 15주년을 맞아 오늘(5일) 컴백하는 가운데, 전 멤버 제시카 씨는 중국에서 걸그룹으로 재데뷔한다는 설이 돌고 있어 이들의 엇갈린 운명에 이목이 집중된다.

이날 오후 6시 소녀시대의 데뷔 15주년 기념 정규 7집 ‘FOREVER 1’(포에버 원)이 각종 음악 사이트에서 공개를 앞두고 있다.

이번 타이틀 곡 ‘FOREVER 1’은 다이내믹한 전개와 에너제틱한 멜로디가 돋보이는 팝 댄스 곡으로, 소녀시대 특유의 시원한 가창이 마치 페스티벌 현장에 있는 듯한 신나는 분위기를 선사한다. 가사에는 언제 어디서나 힘이 되어주는 소중한 사람들에 대한 영원한 사랑을 표현해 의미를 더했다.

이번 정규 7집은 소녀시대 멤버 티파니 씨, 수영 씨가 함께 작사에 참여한 ‘Seventeen’(세븐틴)과 ‘Villain’(빌런)은 물론, ‘Lucky Like That’(럭키 라이크 댓), ‘You Better Run’(유 베터 런), ‘Closer’(클로저), ‘Mood Lamp’(무드 램프), ‘완벽한 장면 (Summer Night)’, ‘Freedom’(프리덤), ‘종이비행기 (Paper Plane)’ 등 다채로운 매력의 총 10곡이 수록되는 등 알차게 준비됐다.

[Y이슈] 소녀시대 15주년 컴백하는데...제시카는 中 걸그룹 재데뷔설

2007년 '다시 만난 세계'로 데뷔한 소녀시대는 15년 동안 굳건한 위치를 지켰다. 데뷔 7년째였던 지난 2014년 제시카 씨의 탈퇴로 9인 체제가 깨지는 위기를 맞았으나, 이듬해 여름 '파티(Party)'와 '라이언 하트'를 보란듯이 히트시키며 건재함을 입증했다.

소녀시대는 앨범 발매에 앞서 오늘 11시 기자회견을 갖고 이번 앨범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낼 예정이다. 소녀시대가 데뷔 15주년을 기념해 5년 만에 발표하는 완전체 앨범인 만큼 뜨거운 취재 열기가 예상된다.

[Y이슈] 소녀시대 15주년 컴백하는데...제시카는 中 걸그룹 재데뷔설

같은 시각, 2014년 소녀시대를 탈퇴한 이후 독자 노선을 걸어온 제시카 씨는 현재 중국 걸그룹으로 데뷔할 거라는 전망이 나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시나연예, 바이두 등 중국 매체들은 지난 1일 '승풍파랑적저저 시즌3' 최종 녹화가 진행된 가운데, 녹화에 참여했던 네티즌들에 의해 최종 톱10 명단이 유출됐다고 보도했다. 유출에 따르면 이날 최종 순위에서 제시카 씨는 2위를 차지했다. 1위는 대만 출신의 가수 겸 배우 왕신링이며 이 외에도 제시카 씨를 포함한 총 10명의 데뷔 멤버가 확정됐다.

뿐만 아니라 제시카 씨가 지난 2013년부터 교제 중인 재미교포 남자친구 타일러 권 씨의 전 여자친구이자 홍콩 연예인인 질리안 청도 데뷔조에 들었다는 후문이다.

중국 망고TV에서 방송하는 '승풍파랑적저저'는 30대 이상 여성 연예인들이 서바이벌을 통해 5인조 걸그룹으로 재데뷔하는 과정을 담은 프로그램이다. 시즌1과 시즌2가 인기를 끈 만큼 일찍이 시즌3 출연자에도 많은 이들의 이목이 집중된 바 있다.

그 중에서도 방송 시작도 전부터 밝혀졌던 제시카 씨의 출연 소식이 한국과 중국 양국에서 이슈로 군림했다. 방송이 시작되고부터 중국 현지에서 뜨거운 인기를 얻게 된 제시카 씨는 방송 도중 "포기하기 직전이었을 때도 저를 지켜주신 팬분들을 정말 사랑한다. 또 제가 사랑받을 자격이 없음에도 불구하고, 모든 위협에서부터 저를 지켜주신 여러분을 사랑한다"고 말하며 오열하는 모습을 보여 화제가 되기도 했다.

한편, 제시카 씨의 '승풍파랑적저저 시즌3' 최종 순위가 발표되는 마지막회는 오늘(5일) 방송될 예정이다. 소녀시대의 정규 7집 ‘FOREVER 1’ 음원도 이날 공개된다.

YTN star 이유나 (lyn@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