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XR 기술로 보고, 다채롭게 듣고…'차이나는K-클라스' K-컬쳐 특화 강연쇼 (종합)

실시간 주요뉴스

XR 기술로 보고, 다채롭게 듣고…'차이나는K-클라스' K-컬쳐 특화 강연쇼 (종합)
잘나가는 K-컬쳐에 특화된 강연쇼 '차이나는 K-클라스'가 보고 듣는 재미를 극대화해 시청자들을 찾아왔다.

JTBC 새 교양프로그램 '차이나는 K-클라스' 제작발표회가 5일 오후 온라인으로 공개됐다. 현장에는 신예리 JTBC 교양팩추얼본부장, 정선일 PD, 방송인 오상진 씨, 배우 남보라 씨, 코미디언 김민경 씨가 참석했다.

국가평생교육진흥원의 한국형 온라인 강좌(K-MOOC, 케이무크)와 함께하는 '차이나는 클라스'의 특집 강연 '차이나는 K-클라스'는 음악, 영화, 드라마, 게임 등 세계적으로 주목받고 있는 한국의 대중문화와 그 원류인 한국의 전통문화를 조명하는 프로그램이다. 정선일 PD는 "K콘텐츠에서 활약하고 있는 전문가들을 모셔서 K-콘텐츠의 비결, 우수성, 향후 발전까지 주목하는 특별한 수업"이라고 밝혔다.

오상진 씨는 "대한민국 대표 강연프로그램의 선두주자"라고 '차이나는 클라스'를 소개하며 "항상 느끼지만 이번에도 선생님들의 면면이 훌륭하다. 어디서든 만날 수 없는 최고의 강연자들을 모시고 최고의 조건에서 강연을 듣는다는 것 자체가 영광"이라고 특집 강연에도 출연하게 된 소감을 전했다.

'차이나는 클라스'라는 브랜드에 맞게 '차이나는 K-클라스' 역시 각광받는 강연자들을 초대했다. 1, 2회에는 자타공인 대한민국 문화유산 전도사인 유홍준 교수가 출연해 고대 한국의 문화유산 여행기를 공개한다. 이어 배우 김신록 씨, 김보람 안무가 등 다른 강연 프로그램에서 만나볼 수 없었던 강연자들이 시청자들을 기다리고 있다.

XR 기술로 보고, 다채롭게 듣고…'차이나는K-클라스' K-컬쳐 특화 강연쇼 (종합)

신선한 강연자들이 지식을 재미있게 전달하는 것이 매력인 '차이나는 클라스'답게, '차이나는 K-클라스'도 남다른 전달 방식으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제작진이 가장 공들인 것이 바로 XR(확장현실) 기술의 활용이다. 확장현실은 가상현실(VR)과 증강현실(AR)을 아우르는 기술이다. 정 PD는 "정규 강연 프로그램에서는 처음 시도되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해당 기술을 이용하기 위해 XR스튜디오에서 '차이나는 K-클라스'의 촬영을 진행했다. 정 PD는 "여러 CG 기술을 통해 현실에 가상 공간이 혼합되는 것"이라며 "대형 LED 화면 안에 들어가면 타임머신을 타고 역사 속 한 장면으로 들어가서 강연을 듣는 것과 같은 체험을 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특별한 장비를 갖추지 않아도 TV, 모바일 등에서 자유롭게 즐길 수 있다"고 덧붙였다.

이 기술의 활용을 시청자들보다 먼저 눈 앞에서 확인한 출연진들은 감탄을 금치 못 했다. 남보라 씨는 "직접 가보지 않더라도 유물, 무덤들이 눈 앞에 펼쳐졌을 때 실제 같았다. 입체감 있는 영상으로 접하니까 실감나게 와닿았다. 실제보다 더 실제 같았다"며 극찬했다.

XR 기술로 보고, 다채롭게 듣고…'차이나는K-클라스' K-컬쳐 특화 강연쇼 (종합)

끝으로 오랜 시간 '차이나는 클라스'에 출연해온 남보라 씨는 "지식을 사랑하시는 분들이 많다는 걸 회차를 거듭할수록 느끼고 있다. 이번 '차이나는 K-클라스'는 더욱 다채롭게 준비했으니까 온 가족이 재미있는 지식 콘텐츠를 즐기시면 좋겠다"며 본 방송 시청을 독려했다.

'차이나는 K-클라스'는 오는 7일 오전 10시 30분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 JTBC]

YTN star 오지원 (bluejiwon@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