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변호사 쉬헐크’ 각본가 “매 에피소드마다 쿠키 영상 있어”

실시간 주요뉴스

‘변호사 쉬헐크’ 각본가 “매 에피소드마다 쿠키 영상 있어”
‘변호사 쉬헐크’의 각본을 담당한 제시카 가오 씨가 작품의 관전 포인트를 전했다.

12일 오후 2시 디즈니+ 마블 오리지널 시리즈 ‘변호사 쉬헐크’ 화상 기자 간담회가 온라인을 통해 중계됐다. 이날 기자 간담회에는 연출을 맡은 캣 코이로 감독을 비롯해 각본가 제시카 가오 씨, 배우 타티아나 마슬라니 씨 등 작품의 주역이 참석했다.

‘변호사 쉬헐크’는 평범한 일상을 살아가던 검사 ‘제니퍼 월터스’가 갑작스러운 사고로 인해 거대한 몸과 강력한 힘을 가진 ‘쉬헐크’로 거듭나며 세계 최초로 슈퍼휴먼들을 전담하는 슈퍼히어로 변호사가 되는 이야기를 다룬 작품이다.

기존 마블 작품들이 슈퍼히어로의 삶 그 자체에 포커스 되었다면 이번 작품은 ‘변호사’라는 직업적인 특성과 ‘슈퍼히어로’라는 정체성을 모두 갖춘 캐릭터의 모습을 통해 색다른 매력을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이날 제시카 씨는 “재미있게 보고 많이 웃으셨으면 좋겠다. 보는 시간만큼은 근심걱정 잊으셨으면 좋겠다. 그간 MCU를 많이 본 분들 중 작품이 즐겁기는 하지만 너무 동떨어져 있어서 공감이 되지 않았던 분이 있다면, 이번 작품은 ‘내 얘기를 하는구나’ 라는 것을 느끼셨으면 좋겠다. 또한 각 에피소드마다 쿠키 영상이 여러분을 기다리고 있다”라고 말해 기대감을 더했다.

캣 감독 역시 “’변호사 쉬헐크’는 정체성을 탐험하는 여정이자 ‘나는 누구인가’ 라는 정의를 내리는데 외부의 시선이 얼마나 큰 영향을 미치는 지에 대해 다루고 있다. 하지만 무조건 재미있기 때문에 실컷 웃고 마음껏 즐겨 주셨으면 좋겠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변호사 쉬헐크’에는 ‘어벤져스’의 원년 멤버인 ‘헐크’ 역의 마크 러팔로 씨부터 ‘인크레더블 헐크’에서 처음 등장한 ‘에밀 브론스키&어보미네이션’ 역의 팀 로스 씨,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를 통해 소서러 슈프림의 면모를 보여준 ‘웡’ 역의 베네딕트 웡 씨 등 기존 MCU에서 활약해온 대표 캐릭터들이 대거 합류해 마블 세계관의 확장을 알린다.

‘변호사 쉬헐크’는 오는 18일 공개를 앞두고 있다.

YTN star 김성현 (jamkim@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