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턱 부상’ 김성규, 뮤지컬 '킹키부츠' 하차… 김호영 합류 “어렵게 결정”

실시간 주요뉴스

‘턱 부상’ 김성규, 뮤지컬 '킹키부츠' 하차… 김호영 합류 “어렵게 결정”
턱 부상으로 인해 가수 김성규 씨가 뮤지컬 '킹키부츠'에서 하차하며 뮤지컬배우 김호영 씨가 합류한다.

제작사 CJ ENM은 13일 보도자료를 내고 '찰리' 역의 김성규 씨가 하악골 골절로 인한 수술 후 회복을 위해 출연 중인 '킹키부츠'에서 하차한다고 밝혔다.

CJ ENM은 "충분한 치료와 회복 기간이 필요하다는 전문의 소견에 따라 공연 일정 내 복귀가 어렵다고 판단돼 불가피하게 하차 소식을 전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그룹 인피니트의 김성규 씨는 이달 초 턱을 다쳐 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은 바 있다. 하차한 김성규 씨의 빈자리는 김호영 씨가 채운다. 김호영 씨는 앞서 킹키부츠의 2016, 2018시즌에도 참여했다.

김호영 씨는 이날 자신의 SNS에 "'킹키부츠'에 합류하게 됐다"며 “4년 만에 찰리로 갑작스럽게 참여하게 됐다. 성규의 빠른 쾌유를 위해서 기도한다. 여러분들도 응원과 힘을 달라"라며 "나도 어렵게 결정한 만큼, '킹키부츠'에 폐가 되지 않고 힘이 되도록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라고 합류 소식을 전했다.

화려한 의상과 '드랙퀸'(여장남자 가수)이란 독특한 소재로 인기를 끈 '킹키부츠'는 지난달 20일 서울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개막해 오는 10월 23일까지 공연한다.

뮤지컬은 파산 위기에 놓인 구두회사 사장 '찰리 프라이스'가 드랙퀸 '롤라'와 함께 여장 남자용 부츠인 킹키부츠를 만들어 회사를 회생시키는 이야기다. 2014년 라이선스 공연으로 국내 초연한 이래 이번이 5번째 시즌이다.

YTN star 김성현 (jamkim@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