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할리우드Y] 저스틴 비버, 안면마비 증후군 인해 월드투어 중단

실시간 주요뉴스

[할리우드Y] 저스틴 비버, 안면마비 증후군 인해 월드투어 중단
팝스타 저스틴 비버가 한창 진행중이던 월드투어를 전면 취소했다.

저스틴 비버는 6일(현지시각)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 월드투어 공연을 중단한다는 내용의 글을 올렸다.

그는 "나는 얼굴이 부분적으로 마비되는 램지헌트 증후군을 앓고 있다. 이 병으로 인해 북아메리카 투어를 끝낼 수 없었다"고 전했다. 앞서 저스틴 비버는 해당 질환으로 인해 6월과 7월 초까지 예정돼 있던 북미 투어를 한 차례 중단한 바 있다.

저스틴 비버는 "휴식을 취하는 동안 의사와 가족들과 상의를 거친 끝에 투어를 계속하기 위해 유럽으로 갔다. 이후 6번의 라이브 공연을 했지만 너무나도 힘들었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지난주 브라질 리우에서 공연하고 무대에서 내려온 뒤 탈진했다"라며 "지금은 내 건강이 최우선이라는 걸 깯ㄹ았다"고 말했다.

끝으로 "나는 아마 괜찮아지겠지만, 쉬고 더 나아질 시간이 필요하다"라며 "여러분의 지지와 기도에 감사드린다. 사랑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램지 헌트 증후군은 대상포진 바이러스가 귀 근처 안면 신경에 침투해 안면 마비를 비롯해 발진, 근육 약화, 난청 등을 유발하는 질환이다. 저스틴 비버가 해당 질환을 앓고 있다고 고백해 화제가 됐다.

[사진=AP]

YTN star 이유나 (lyn@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