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주지훈X한효주X이희준, '비밀의 숲' 이수연 작가 신작 '지배종' 출연 확정

실시간 주요뉴스

주지훈X한효주X이희준, '비밀의 숲' 이수연 작가 신작 '지배종' 출연 확정
이수연 작가의 신작 '지배종'이 믿고 보는 배우 라인업을 완성했다.

2023년 공개 예정인 드라마 '지배종'(극본 이수연, 제작 에이스팩토리, 에이치앤드엔터테인먼트)에 배우 주지훈 씨, 한효주 씨, 이희준 씨, 이무생 씨, 박지연 씨가 출연을 확정. 믿고 보는 배우와 작가의 화려한 조합이 성사됐다.

'지배종'은 인간의 식탁에서 피 흘리는 고기가 사라진 새로운 ‘인공 배양육의 시대’를 그리는 드라마다. 인간이 동물을 먹는 수백만 년의 '지배', '피지배' 관계를 종식시켜버린 생명공학 기업 BF가 배양육 시장을 장악하며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는 사이, BF 대표의 행적에 의문을 품은 이들이 안팎에서 속속 생겨나며 시작되는 이야기. '비밀의 숲' 시리즈와 '라이프', '그리드'를 집필한 이수연 작가의 신작으로 현시대를 관통하는 사회적 문제의식을 디테일한 필력으로 풀어내는 작가가 열어낼 新(신) 인류 세계관에 기대감이 솟구친다.

먼저 '지배종'의 문을 여는 인물 우채운은 주지훈 씨가 연기한다. 우채운은 해군사관학교를 졸업한 전직 군인이자 현직 보디가드. 영화와 드라마, 글로벌 OTT까지 전방위에서 장르를 넘나드는 열연을 펼치는 배우 주지훈 씨가 선보일 주지훈 표 장르가 새롭게 탄생할 것으로 기대된다. 극의 중심축을 이루는 세포 배양육 회사 BF 그룹의 창업주이자 대표이사 윤자유 역은 한효주 씨가 맡는다.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으로 독보적인 연기 변신을 선보이는 배우 한효주가 선보일 기업 총수로서의 새로운 얼굴에 설렘이 더해지고 있다.

이와 함께 매 작품 자신만의 캐릭터를 구축하는 배우 이희준 씨는 국무총리 선우재 역을 맡는다. 외무부 서기관으로 출발해 정당 활동을 거쳐 총리 자리에 오른 인물로 날카로우면서도 깊이 있는 연기를 선보이는 이희준 표 국무총리는 어떤 모습일지 흥미를 자극한다. BF 그룹의 창립 멤버이자 배양액 기술 총책임자를 맡고 있는 생리학 박사 온산 역에는 이무생 씨가 낙점됐다. '부부의 세계'부터 '고요의 바다', '서른, 아홉', '클리닝 업'까지 쉴 틈 없는 연기 행보로 다채로운 캐릭터를 선보이고 있는 배우 이무생 씨의 또 다른 변신에 이목이 집중된다. 이어 BF 그룹의 기획 실장이자 변호사인 인물 정해든 역은 다수의 연극과 뮤지컬 무대를 통해 섬세한 연기력을 인정받은 배우 박지연 씨가 맡는다. 무대를 넘어 브라운관에서도 탄탄한 연기 내공을 펼치고 있는 박지연 씨의 활약이 주목된다.

이렇듯 이름만으로도 대중에게 신뢰를 선사하는 배우들의 화려한 라인업으로 기대감을 고조시키고 있는 드라마 '지배종'은 2022년 하반기 본격 제작에 돌입한다.

[사진출처 = H&엔터테인먼트, BH엔터테인먼트, 에일리언컴퍼니, 희랑컴퍼니]

YTN star 강내리 (nrk@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