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경찰, 남태현·서민재 소환…국과수에 마약 검사 의뢰

실시간 주요뉴스

경찰, 남태현·서민재 소환…국과수에 마약 검사 의뢰
경찰이 가수 남태현 씨와 인플루언서 서민재 씨의 마약 투약 여부를 알아보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국과수)에 감정을 의뢰했다.

28일 경찰 등에 따르면,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를 받고 있는 남태현 씨와 서민재 씨가 최근 조사를 위해 경찰에 소환됐다.

경찰은 두 사람의 모발 등을 채취해 국과수에 감정을 맡겼다. 결과가 나오는대로 두 사람에 대한 조사가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앞서 지난달 20일 서민재 씨가 SNS에 "남태현 필로폰 함. 그리고 제 방인가 회사 캐비넷에 쓴 주사기가 있어요. 그리고 저 때림", "남태현이랑 나 뽕쟁이"라는 글을 연속으로 올리면서 두 사람은 마약 투약 의혹에 휩싸였다.

그러나 다음날인 21일 서민재 씨는 "어제 연인과 서로의 잘못으로 인해 다툼이 있었다"며 "스트레스로 인해 정신과 약을 적정량보다 많이 먹어서 정확히 기억을 못할 정도로 이성을 잃은 상태였다"고 해명했다.

그러나 일부 누리꾼들이 두 사람을 경찰에 신고했고, 경찰은 경위를 파악하기 위해 조사 중이다.

[사진 = OSEN, 서민재 인스타그램]

YTN star 오지원 (bluejiwon@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