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장도연 합류한 '지선씨네마인드', 판 키워 TV진출…인기 이어갈까 (종합)

실시간 주요뉴스

장도연 합류한 '지선씨네마인드', 판 키워 TV진출…인기 이어갈까 (종합)
SBS의 효자 유튜브 콘텐츠 '지선씨네마인드'가 TV에 진출한다.

SBS 교양프로그램 '지선씨네마인드' 제작발표회가 30일 온라인으로 공개됐다. 현장에는 도준우PD, 범죄심리학자 박지선 교수, 코미디언 장도연 씨가 참석했다.

올해 초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된 '지선씨네마인드'는 '그것이 알고싶다' 제작진이 '범죄심리학자가 바라보는 영화속 세상은 어떨까?'라는 기획의도를 가지고 만든 영화 리뷰 프로그램이다.

도준우PD는 "범죄 이야기는 무거울 수밖에 없는 주제인데, '조금 가볍고 유쾌하게 범죄에 대해 이야기할 수 없을까?'라는 생각에서 출발하게 됐다. 가상의 사건을 다룬다면 대중도 더 친숙하게 보지 않을까 싶어서 영화를 범죄심리학적으로 분석해보게 됐다"고 기획의도를 설명했다.

'지선씨네마인드'는 누적 조회수 약 800만뷰, 평균 조회수 120만뷰 기록하며 인기를 끌고 있다. 이 인기에 힘입어 '지선씨네마인드'가 방송판으로 확장됐다. 도PD는 "약간 부담이 생기더라. 유튜브에서 하던 걸 조금 더 신경 써서 방송하면 되지 싶었는데, 막상 준비하다 보니까 방송에서는 '조금 더 대중에게 침투할 수 있는 구석이 없을까?'라고 고민하게 되더라"고 방송판을 준비하며 고민했던 지점을 설명했다.

장도연 합류한 '지선씨네마인드', 판 키워 TV진출…인기 이어갈까 (종합)

유튜브판과 가장 다른 지점은 장도연 씨가 새 MC로 합류한 것. 장도연 씨는 "두 분이 워낙 잘하고 계셨던 프로그램인데, 내가 들어옴으로써 플러스가 될 지 마이너스가 될 지 긴장도 된다"며 MC로 합류한 소감을 밝혔다.

장도연 씨는 영화 내용을 소개하는 코너인 '프도파일러의 사건 브리핑'을 맡는다. 그는 "제2의 김상중 선배님의 느낌으로 준비했다"고 예고했고, 이를 지켜본 박 교수가 "장도연 씨가 브리핑을 매번 하실 때마다 뿌듯함과 속으로 박수를 치면서 봤다"고 밝혀 기대감을 불러일으켰다.

박 교수와의 케미스트리도 기대할 만하다. 박 교수는 "이경규 씨가 장도연 씨를 한국의 오프라 윈프리라고 칭하셨더라. 오프라 윈프리가 가진 최고의 매력은 상대방으로부터 굉장히 자연스럽게 대화를 이끌어내는 것이라고 생각하는데, 장도연 씨와 프로그램을 하다 보니 나 역시 다른 프로그램에서 전혀 보여준 적 없는 모습, 대화가 자연스럽게 나오게 되더라"며 장도연 씨를 향한 고마움을 전했다.

장도연 합류한 '지선씨네마인드', 판 키워 TV진출…인기 이어갈까 (종합)

방송판이 되면서 다루는 영화의 장르도 다양해졌다. 도PD는 "유튜브판에서는 범죄영화를 위주로 리뷰했는데, 방송판이 되면서 범죄영화뿐 아니라 다양한 장르의 영화를 선정했다"고 설명했다.

영화 선정에 직접 관여하고 있는 박 교수는 "프로그램을 준비하면서 총 50~60편의 영화를 봤다"며 "분석할 거리가 있어야 한다. 단순히 '이 영화가 좋았다'의 문제가 아니고, 영화에 해석할 장면이 나와야 한다"고 선정 기준을 이야기했다. 또, 박 교수는 "방송판이기 때문에 아무래도 많은 분들이 아시는 영화를 위주로 선정하려고 했다"고 덧붙였다.

여기에 여러 분야의 전문가들이 게스트로 출연해 영화 이야기를 더욱 풍성하게 만든다. 장도연 씨는 "영화를 만든 감독님들도 '뭐 저렇게까지 분석할까' 싶을 정도로 이 이야기가 풍성하다. 분석한 이야기를 내 삶에 투영해볼 수 있고 이야기가 확장된다는 것이 재미있다"며 본방사수를 독려했다.

장도연 합류한 '지선씨네마인드', 판 키워 TV진출…인기 이어갈까 (종합)

'지선씨네마인드'는 이날 밤 11시 20분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 SBS]

YTN star 오지원 (bluejiwon@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