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주지훈 ‘젠틀맨' 12월28일 개봉…흥신소 사장된다

실시간 주요뉴스

주지훈 ‘젠틀맨' 12월28일 개봉…흥신소 사장된다
영화 '젠틀맨'이 내달 개봉한다.

’젠틀맨'(감독 김경원)은 성공률 100% 흥신소 사장 '지현수'가 실종된 의뢰인을 찾기 위해 검사 행세를 하며 불법, 합법 따지지 않고 나쁜 놈들을 쫓는 범죄 오락 영화.

주지훈 씨는 의뢰받은 사건을 100% 해결하는 흥신소 사장 '지현수' 역을, 박성웅 씨는 귀족 검사 출신의 로펌 재벌 '권도훈'을 맡아 세련되고 매너 있는 겉모습과 달리 저열한 속내를 감추고 있는 고품격 빌런의 면모를 선보일 예정이다. 또 최성은 씨는 검사들의 검사이자 감찰부의 '미친 X'으로 유명한 독종 검사 '김화진'으로 분했다.

공개된 티저 포스터는 흥신소 사장 '지현수'로 변신한 주지훈 씨 모습이 담겼다. 마치 흥신소 광고를 연상케 하는 '기업문제, 부부문제, 채무문제, 개인문제 등 고객의 모든 고민을 해결해 준다'는 문구가 담긴 톡톡 튀는 이미지를 배경으로, 한 손에 강아지를 품에 안고 선 주지훈 씨의 모습은 도발적이면서도 유머러스한 매력을 지닌 캐릭터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한다.

한편 '젠틀맨'은 극장 개봉 이후 웨이브를 통해 선보일 전망이다.


[사진=영화 포스터]

YTN star 공영주 (gj920@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