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임시완 측 "25일 코로나19 확진, 마마 시상식 불가피하게 불참"(공식)

실시간 주요뉴스

임시완 측 "25일 코로나19 확진, 마마 시상식 불가피하게 불참"(공식)
배우 임시완 씨가 코로나19에 확진돼 자가치료 중이다.

임시완 씨의 소속사 플럼액터스 관계자는 오늘(28일) YTN Star와의 전화통화에서 "임시완 씨가 지난 25일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다행히 현재는 컨디션을 많이 회복했다"고 밝혔다.

그러나 자가격리 기간이 아직 남아있는 만큼 예정했던 스케줄은 참석이 불가능해졌다. 임시완 씨는 지난 25일 개최된 '청룡영화상' 시상식에도 불참한데 이어 29일과 30일 일본에서 열리는 'MAMA' 시상식에도 불참한다.

한편 임시완 씨는 ENA채널 월화드라마 '아무것도 하고 싶지 않아'로 시청자들을 만나고 있다.

[사진출처 = OSEN]

YTN star 강내리 (nrk@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