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이달의 소녀 측 "비비·현진 제외 9명 계약 해지 소송? 사실무근" (공식입장)

실시간 주요뉴스

이달의 소녀 측 "비비·현진 제외 9명 계약 해지 소송? 사실무근" (공식입장)
그룹 이달의 소녀 측이 일부 멤버의 계약 해지 소송에 대해 부인했다.

28일 이달의 소녀 소속사 블록베리크리에티브 측은 YTN Star에 "비비·현진 제외 멤버 9명의 계약 해지 소송은 사실무근"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앞서 이날 한 매체는 이달의 소녀 희진 씨, 하슬 씨, 여진 씨, 김립 씨, 진솔 씨, 최리 씨, 이브 씨, 고원 씨, 올리비아 혜 씨가 소속사에 계약 해지 소송을 걸었다고 보도했다.

한편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 측은 지난 25일 "츄가 스태프들에게 갑질과 폭언 등을 행했다"며 제명과 퇴출을 결정했다고 밝힌 바 있다.

그러나 이후 츄 씨의 갑질 진위여부를 놓고 논란이 일자,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 측은 "사실 관계와 관련한 부분은 억울한 일이 있거나 바로 잡고 싶은 것이 있는 분이 밝혀야할 문제일 것"이라며 "근거 없는 추측성 기사나 보도는 자제해 주시길 당부드리며 폭언과 갑질 관계 등 모든 내용의 공개는 츄와 피해자 분이 동의한다면 회사는 언론의 요구에 모든 협조를 할것"이라고 추가 입장을 전했다.



YTN star 이유나 (lyn@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