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두발로 티켓팅' 주지훈 "9살 때 처음 본 여진구, 이제 겨드랑이 털 났더라"

실시간 주요뉴스

배우 주지훈 씨가 여진구 씨와의 인연을 전했다.

오늘(19일) 오전 티빙 오리지널 ‘두발로 티켓팅’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현장에는 배우 하정우, 주지훈, 최민호, 여진구 씨, 이세영 PD가 참석했다.

이날 주지훈 씨는 "저는 하정우 형과 원래 여행을 많이 다녔다. 근데 아무래도 이번엔 촬영이다 보니 술을 좀 덜 마시면서 많은 이야기를 나누는 시간이 있어서 좋았다. 민호를 처음 봤을 때는 얘가 24살이었다. 지금도 여전히 불꽃이지만, 그때는 좀 파란색 불꽃이었는데 지금은 농익은 노란색이 많이 섞인 불꽃이 돼서 어느덧 우리 민호가 서른이 넘었구나 싶었다"고 말했다.

이어 "여진구는 아역배우였는데 얘가 9살 때 처음 봤다. 이번 여행을 통해 진구에 대해 새로 알게 된 것은 겨드랑이 털이 났구나 였다. 숱이 많아졌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두발로 티켓팅’은 오는 20일 오후 4시 첫 방송하며 2회차를 공개한다. 하정우, 주지훈, 최민호, 여진구 씨가 뭉쳐 더 많은 청춘들을 여행 보내주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본격 대리고생 로드트립이다. 광활한 대자연을 배경으로 청춘들의 여행 티켓을 확보하기 위한 다양한 미션을 수행한다. 미션에 성공할 때마다 선물할 수 있는 여행 티켓의 수가 점점 늘어난다.

SBS '집사부일체' '써클하우스'로 알려진 이세영 PD가 퇴사 후 OTT 예능에 도전장을 내밀어 화제가 됐다.


YTN star 공영주 (gj920@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