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아바타: 물의 길', 천만 관객 돌파…팬데믹 이후 개봉 외화 중 최초

실시간 주요뉴스

'아바타: 물의 길', 천만 관객 돌파…팬데믹 이후 개봉 외화 중 최초
영화 '아바타: 물의 길'이 마침내 천만 관객을 돌파했다. 팬데믹 이후 개봉한 외화 중 최초다.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아바타: 물의 길'은 개봉 42일 차인 오늘(24일) 오전 7시 기준 1,005만 3,086명의 누적 관객수를 돌파하며 놀라운 흥행 추이를 보여주고 있다. 이는 2009년 외화 최초 천만 관객을 기록한 전작 '아바타' 시리즈의 유의미한 족적을 함께하는 것으로, '아바타'와 '아바타: 물의 길'이 각각 국내 첫 천만 관객 돌파 외화와 팬데믹 이후 국내 첫 천만 관객 돌파 외화 기록을 세우며 시리즈의 위엄을 증명했다.

'아바타: 물의 길', 천만 관객 돌파…팬데믹 이후 개봉 외화 중 최초

전편에 이어 시리즈 쌍천만을 기록한 소식에 제임스 카메론 감독, 존 랜도 프로듀서, 샘 워싱턴, 조 샐다나, 시고니 위버, 스티븐 랭 등 '아바타: 물의 길'의 주역들이 한국 팬들에게 직접 감사 인사를 전했다. 샘 워싱턴과 스티븐 랭의 감탄으로 시작한 영상은 "한국 팬 여러분,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마음을 전하는 조 샐다나의 모습으로 이어졌다. 시고니 위버는 "잊지 못할 한국 팬들의 선물인 것 같다"며 소감을 전하는가 하면, 제임스 카메론 감독은 "여러분들의 성원과 사랑에 정말 감동 받았다. 다시 한번 감사드린다, 한국"이라며 '아바타: 물의 길'에 큰 성원을 보내준 한국 관객들에게 감사의 말을 남겼다.

한편 2009년 혁신적인 기술력으로 신드롬을 일으키며 월드와이드 역대 흥행 순위 1위를 기록하고 있는 '아바타'의 후속편 '아바타: 물의 길'은 전편에 이어 제임스 카메론 감독이 13년 만에 선보이는 영화로, 판도라 행성에서 '제이크 설리'와 '네이티리'가 이룬 가족이 겪게 되는 무자비한 위협과 살아남기 위해 떠나야 하는 긴 여정과 전투, 그리고 견뎌내야 할 상처에 대한 이야기.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사진출처 =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YTN star 강내리 (nrk@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