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서인영 “2월의 신부, 혼인신고 먼저”

실시간 주요뉴스

가수 서인영 씨가 결혼을 앞두고 근황을 전했다.

지난 24일 방송한 TV조선 ‘화요일은 밤이 좋아’(이하 '화밤')에는 서인영 씨가 출연했다. 오는 2월 결혼하는 그는 ‘분홍 립스틱’을 부르며 등장했다.

서인영 씨는 “새신부라고 해야 하나. 2월의 신부 서인영이다. 요즘 정신이 없다. 한복을 입은 게 손에 꼽을 정도다. 쥬얼리 때 억지로 한 번 입었고, 이번이 두 번째다. 그런데 마침 내일이 결혼식 예복 맞추는 날이다. 정신이 없지만 오늘은 다 잊고 놀고 싶다”고 말했다.

예비신랑과의 첫 만남에 대해 서인영 씨는 “그분은 제가 서인영인 줄도 몰랐다. TV를 잘 안보고 연예인에 관심이 없다”고 말했다.

이어 “성격이 너무 마음에 든다. 저와 정반대다. 어릴 때는 정반대 성격인 사람을 멀리 했는데, 결혼을 생각하니 정반대여도 맞출 수 있겠더라”며 "제 마음이 변할지도 몰라서 혼인신고를 먼저 했다. 제가 기가 세다고들 하는데 신랑에게 진다. 이 승부욕을 풀 곳이 없어 오늘 ‘화밤’에서 다 풀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서인영 씨는 2002년 그룹 쥬얼리 정규 2집 ‘Again’으로 데뷔했다. 이후 솔로 가수로 전향해 다양한 히트곡을 냈고, 다수의 예능에서 활약했다. 오는 2월 26일 비연예인 사업가와 백년가약을 맺는다.


YTN star 공영주 (gj920@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