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Y패션] '블랙핑크' 지수→BTS 지민·제이홉…파리가 사랑한 韓스타들

실시간 주요뉴스

[Y패션] '블랙핑크' 지수→BTS 지민·제이홉…파리가 사랑한 韓스타들
K팝 스타들이 파리패션위크에 대거 초청됐다. 자신만의 유니크한 분위기와 감각적인 패션 센스 패션쇼 현장을 더욱 화려하게 수놓았다. K팝 스타들의 글로벌한 위상을 또 한 번 확인할 수 있는 자리였다.

패션위크는 세계적인 패션 브랜드들이 신제품을 선보이고 판매하는 현장이기에 전 세계 패션 관계자들의 이목이 쏠린다. 런던, 밀라노, 파리, 뉴욕패션위크가 세계 4대 패션쇼로 불리는데, 그중에서도 특히 전통이 깊고 영향력이 큰 행사가 바로 파리패션위크다.

올해 파리패션위크 기간에는 K팝 스타들을 대거 만나볼 수 있었다. 자신이 앰버서더로 활동하고 있는 브랜드의 새로운 룩을 입고 그 역할을 다 하기도 했고, 여러 브랜드에 초청돼 가는 곳마다 화제를 모으며 존재감을 과시한 스타도 있었다.

[Y패션] '블랙핑크' 지수→BTS 지민·제이홉…파리가 사랑한 韓스타들

먼저 걸그룹 '블랙핑크'의 멤버 지수 씨다. 럭셔리 브랜드 디올의 글로벌 앰버서더로 활동 중인 그는 지난 23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 로댕 미술관에서 열린 디올 2023 SS 오뜨 꾸뛰르 쇼에 참석해 열렬한 환대를 받았다.

이날 지수 씨는 오드리 햅번을 떠올리게 하는 유니크한 스타일링으로 화제를 모았다. 뱅앞머리에 올림머리 장식을 해 '로마의 휴일' 속 오드리 핸번을 떠올리게 했다. 또 올 화이트 룩으로 지수 씨만의 청순하면서도 사랑스러운 분위기를 강조했다.


[Y패션] '블랙핑크' 지수→BTS 지민·제이홉…파리가 사랑한 韓스타들

브랜드 샤넬의 앰버서더로 활동 중인 배우 김고은 씨, 그룹 '빅뱅'의 지드래곤 씨도 파리를 찾았다. 이들은 파리 그랑 팔레 에페메르에서 열린 샤넬 2023 SS 오뜨 꾸뛰르 쇼에 참석해 새로운 룩을 자신만의 룩으로 완벽하게 소화했다.

먼저 김고은 씨는 오렌지와 크림 색상의 깅엄체크 패턴이 돋보이는 트위드 소재의 점프 슈트에 라일락 색상의 카디건을 매치했다. 여기에 최근 작품에서 보여준 스타일과 달리 긴 생머리로 등장, 스타일리시하면서도 청순한 매력을 마음껏 뽐냈다.

지드래곤은 잔잔한 플라워 장식이 들어간 블랙 트위드재킷에 블랙 블라우스를 매치했다. 자신만의 개성 있는 분위기와 스키니한 몸매로 쉽게 소화하기 어려운 의상도 완벽하게 소화하면서 패셔니스타다운 면모를 보여줬다.

[Y패션] '블랙핑크' 지수→BTS 지민·제이홉…파리가 사랑한 韓스타들

글로벌 그룹 BTS의 멤버 지민 씨, 제이홉 씨도 패션쇼 나들이를 했다. 지민 씨는 디올의 글로벌 앰버서더로 브랜드의 쇼에 참석했고, 그를 보기 위해 현장에 수 천명의 인파가 모여들어 글로벌한 인기를 실감케 했다.

제이홉 씨는 지민 씨와 함께 디올의 패션쇼에 함께 참석한 것을 비롯해 브랜드 에르메스, 루이비통 패션쇼에도 모습을 드러내며 새로운 패션 아이콘의 등장을 알렸다. 그는 디올쇼 참석 이후 미국 보그 선정 베스트 드레서 게스트 중 한 명으로 꼽히기도 했다.

한 패션 관계자는 "최근 몇 년 사이 한국 스타들을 엠버서더로 발탁한 글로벌 럭셔리 브랜드들이 늘어났다. 그만큼 K-콘텐츠의 파급력이 크기 때문"이라며 "브랜드의 역사와 정체성은 지키면서 모던한 감성을 입힐 수 있기에 앞으로도 K팝 스타들과의 협업은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사진출처 = 디올/샤넬]

YTN star 강내리 (nrk@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