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 캐나다 등 4개국 계정 공유 단속 돌입... 내달 미국 시행

넷플릭스, 캐나다 등 4개국 계정 공유 단속 돌입... 내달 미국 시행

2023.02.09. 오전 11:20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넷플릭스, 캐나다 등 4개국 계정 공유 단속 돌입... 내달 미국 시행
[AP 연합뉴스 제공]
AD
글로벌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넷플릭스가 캐나다와 뉴질랜드, 포르투갈, 스페인에서 계정공유에 대한 단속에 들어갔다.

8일(현지시간) 미국 CNBC 등에 따르면, 넷플릭스는 이날 캐나다와 뉴질랜드, 포르투갈, 스페인 사용자들이 주요 시청 장소를 설정해야 한다고 밝혔다. 같은 장소에 함께 살지 않는 사용자를 위해 계정당 2개의 보조 계정 설정이 허용된다.

넷플릭스는 계정공유자에 대해서는 캐나다에서는 7.99캐나다달러(약 7천500원), 뉴질랜드에서는 7.99뉴질랜드달러(약 6천400원), 포르투갈에서는 3.99유로(약 5천400원), 스페인에서는 5.99유로(약 8천100원)의 추가 사용료를 부과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계정 공유 단속 배경에 대해 넷플릭스는 "전 세계적으로 1억 가구 이상이 계정을 공유해 쓰고 있다"면서 "이로 인한 매출 타격으로 새로운 콘텐츠에 대한 투자에도 영향을 미치는 실정"이라고 밝혔다.

넷플릭스는 지난해 계정 공유 시 3달러(약 3천800원) 상당의 추가 요금을 부과하는 정책을 칠레·코스타리카·페루 3개국에서 먼저 시행했다. 오는 3월부터는 미국에서도 계정공유에 대한 단속에 들어갈 예정이다.


YTN 최보란 (ran613@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당.점.사 - 당신의 점심을 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