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징맨' 황철순, 아내 폭행 영상 논란...알고보니 연출이었다?

실시간 주요뉴스

'징맨' 황철순, 아내 폭행 영상 논란...알고보니 연출이었다?
tvN ‘코미디 빅리그’에 출연해 얼굴을 알린 헬스 트레이너 황철순 씨가 아내를 폭행하는 영상이 공개돼 논란이 일었으나, 아내 지연아 씨가 이는 연출된 영상이라고 밝혔다.

8일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서 황철순 씨가 아내 지연아 씨를 폭행하는 장면이 담긴 CCTV 영상이 확산됐다. 해당 영상에는 황철순 씨가 집으로 보이는 장소에서 의자에 앉아있는 지연아 씨에게 다가가 주먹으로 여러 차례 그의 얼굴과 머리를 때리는 장면이 담겨 충격을 안겼다. 지연아 씨가 멍이 든 얼굴 사진에 "황철순이 때려서 이렇게 된 것"이라고 적은 SNS 사진도 첨부돼 충격을 더했다.

그러나 이후 지연아 씨는 해당 영상과 글 등이 의도적으로 연출된 것이라고 밝혔다. 지연아 씨는 이날 텐아시아와 인터뷰에서 "남편(황철순)의 가정폭력은 사실무근"이라고 해명했다. 그는 "해당 영상과 자료는 우리 부부를 음해하는 세력을 잡기위한 조치였다"라며 "우리를 헐뜯는 사람이 누구인지 알아내기 위해 지정 상대만 볼 수 있는 SNS 영상을 게재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지연아 씨는 자신의 SNS 스토리에도 "그렇게 이간질해도 우리 부부가 잘 사니까 이제는 이렇게 하는구나. 네 발등 네가 찍었어"라는 글을 올렸다. 그가 인터뷰에서 언급한 것처럼 부부를 헐뜯는 지인을 향한 경고인 것으로 보인다.

한편, 황철순 씨는 지난 2015년 강남의 한 식당에서 폭행 사건에 휘말려 징역 6월에 집행유예 1년을 선고 받았다. 또한 2016년에는 음주운전 혐의로 입건돼 면허취소 처분을 받기도 했다. 당시 그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 수준인 0.119%였으며, 이로 인해 '코미디 빅리그'에서 하차했다. 2021년에도 자신의 사진을 몰래 찍었다며 두 명의 시민을 거리에서 폭행했다가 당사자와 합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황철순 씨는 피트니스 모델 지연아 씨와 2020년 결혼해 슬하에 두 자녀를 두고 있다.

YTN 이유나 (lyn@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