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글로리’ 차주영 “결말 이후 최혜정? 제정신 아닐 것… 개과천선하길”

‘더 글로리’ 차주영 “결말 이후 최혜정? 제정신 아닐 것… 개과천선하길”

2023.03.22. 오전 09:23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더 글로리’ 차주영 “결말 이후 최혜정? 제정신 아닐 것… 개과천선하길”
AD
넷플릭스 ‘더 글로리’ 공개 이후 화제의 중심에 섰던 차주영 씨의 화보가 공개됐다.

차주영은 앳스타일을 통해 ‘더 글로리’ 속 최혜정의 모습을 벗고 우아하고 여성스러운 비주얼을 선보였다.

‘용두용미’라는 평과 함께 막을 내린 ‘더 글로리’ 파트 2에 대해 차주영 씨는 “이제야 긴 프로젝트가 끝났다는 게 실감이 난다”며 “인과응보란 말을 믿는다. 극 중 가해자들이 받은 벌의 마땅함은 동은만이 답할 수 있을 것 같다. 많은 분들이 만족스럽게 봐주셔서 감사하다”며 소감을 전했다.

극 중 파격적인 노출 신으로도 화제가 됐던 그는 “극의 흐름에 필요한 장면이었다”고 답하며 “가진 건 몸 밖에 없는 혜정이를 완성시켜준 장면이고, 그때만큼은 혜정이가 친구들을 이긴 순간이었을 것”이라 덧붙였다.

결말 이후 최혜정의 삶은 어떻게 이어질까. 이 질문에 차주영 씨는 “제정신이 아니지 않을까”라고 운을 떼며 “지금껏 살아온 것처럼 악착같이 살아 낼 것 같다. 꼭 개과천선하여 반성하는 맘으로 살길 바란다”고 답해 자신이 연기한 캐릭터에 대한 진심 어린 대답을 이어갔다.

그는 이번 인터뷰에서 인간 차주영에 대한 이야기도 들려줬다. 평소 ‘집순이’라는 그는 “하루 50보도 안 걷는 날도 있고, 어떤 날은 소파에 정자세로 10시간 앉아 있기도 한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차주영 씨는 오는 3월 25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KBS2 ‘진짜가 나타났다’로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YTN 김성현 (jamkim@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당.점.사 - 당신의 점심을 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