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아이유, 데뷔 15주년 기념해 '아이유애나' 이름으로 3억 원 기부

실시간 주요뉴스

가수 아이유 씨가 데뷔 15주년을 맞아 3억 원을 기부했다.

소속사 이담엔터테인먼트 측은 오늘(18일) “아이유가 금일 자신의 이름과 공식 팬클럽명인 ‘유애나’가 합쳐진 ‘아이유애나’의 이름으로 서울 아산병원, 한국아동복지협회, 서울특별시 어린이병원에 총 3억 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아이유 씨는 “언제나 제 곁에서 아낌 없는 성원을 보내주는 우리 ‘유애나’ 덕분에, 사회에 따스한 온기를 함께 나누는데 동참할 수 있어 진심으로 기쁜 마음”이라며 “아이유애나’로서 함께 추억을 쌓고, 소중한 경험을 해온 덕분에 매번 큰 원동력을 얻는다. 제가 여러분에게 값진 사랑을 받은 만큼 주위에도 함께 나누고 싶고, 또 누군가에게 작은 변화의 시작점이 될 거라 믿는다”고 전했다.

아이유 씨의 기부금이 아산병원에서는 경제적으로 의료복지 사각지대에 놓여있는 청소년 및 여성암 투병 환자들을 위해 쓰여진다.

한국아동복지협회에 전달된 금액은 전국 아동복지시설 중, 태풍 수해로 피해를 입은 곳 환경개선 사업에 사용된다.

마지막으로 서울특별시 어린이병원은 소외계층을 위한 의료비 지원사업, 발달센터 리모델링 등 더 나은 치료환경조성사업에 쓰여 질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한편 아이유 씨는 드라마 ‘폭싹 속았수다’ 촬영으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 그는 데뷔 15주년을 맞아 오는 23~24일 서울 케이스포돔에서 팬 콘서트를 개최한다.


YTN 공영주 (gj920@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