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남궁민·안은진·이청아 삼각관계...'연인' 파트2 티저 공개

실시간 주요뉴스

남궁민·안은진·이청아 삼각관계...'연인' 파트2 티저 공개
‘연인’ 파트2가 베일을 벗는다.

오는 13일 MBC 금토드라마 ‘연인’(기획 홍석우/연출 김성용 이한준 천수진/극본 황진영)이 파트2로 돌아온다.이장현(남궁민 분)과 유길채(안은진 분)의 애절한 사랑이 안방극장을 사로잡은 ‘연인’은 파트1 방영 당시 최고 시청률 12.2%(닐슨코리아 전국)를 기록, 전 채널 금토드라마 왕좌에 올랐다. 각종 화제성 수치에서도 압도적 1위 행진을 이어갔다.

‘연인’ 파트1 마지막인 10회에서는 이장현과 유길채가 먼 길을 돌아 마주했지만 가슴 아픈 이별을 할 수밖에 없었다. 이에 ‘연인’ 파트2에서는 두 사람이 다시 만날 수 있을지, 두 사람의 사랑은 어떻게 될 것인지 시청자의 궁금증이 쏠리고 있다.

오늘(4일) 공개된 ‘연인’ 파트2 티저 영상에는 이장현과 유길채의 재회가 담겼다. 두 사람은 각자 달을 보며 서로를 그리워하고 눈물지었다. 이장현은 “이상하지. 이렇게 달이 밝은 날엔 늘 그대와 함께 있으니”라며 유길채와의 추억에 잠겼다. 이어 “어디서부터 잘못됐는지 잘 모르겠어”라며 유길채 손을 놓을 수밖에 없었던 과거의 자신을 후회했다. 한편 유길채의 참혹한 시련이 예고됐다. 유길채는 목을 졸리고 뺨을 맞고 손이 잘릴 위기에까지 던져졌다.


남궁민·안은진·이청아 삼각관계...'연인' 파트2 티저 공개

파트1에서 ‘파란 복면’으로만 그려졌던 새로운 인물 각화(이청아 분)도 등장했다. 청나라의 화려한 복식을 한 각화는 “차라리 찢겨 죽는 것을 볼지언정 내가 갖고 싶은 사내를 다른 여인에게 빼앗기지 않아”라며 이장현을 향한 연심을 암시했다.

이장현은 여전히 유길채를 향한 애틋함을 드러냈다. 이장현은 유길채를 위해 위험 속으로 자신을 던지면서도 “꽃처럼 사시오. 내가 바라는 것은 오직 그뿐입니다”라고 말했다. 그리고 자신의 손을 꼭 잡은 채 잠든 유길채를 보며 슬프도록 아름다운 미소를 지었다.

그런 이장현의 마음을 잘 아는 유길채는 “날 위해 아무것도 하지 마십시오”라고 애원했다. 이장현은 “싫어. 내 마음대로, 내 뜻대로 해야겠소”라며 눈물 흘리며 덩그러니 있는 유길채를 구하러 갔다. 마치 병자호란 당시 전쟁 속에서 유길채를 구했을 때처럼, 눈물을 떨구며 마주한 이장현과 유길채의 애틋한 모습을 끝으로 ‘연인’ 파트2 티저 영상이 마무리됐다.

파트1보다 더 애절하고 더 깊어질 이장현과 유길채의 사랑, 각화를 비롯한 새로운 인물들이 그려낼 극적이고 풍성한 스토리까지. 안방극장을 또 한 번 ‘연인’ 신드롬으로 들썩이게 할 ‘연인’ 파트2는 13일 밤 9시 50분 첫 방송된다.

[사진 = MBC 금토드라마 ‘연인’ 파트2 티저 캡처]

YTN 최보란 (ran613@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