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YTN

유열, 몰라보게 야윈 근황..."폐섬유증·성대 이상"

실시간 주요뉴스

유열, 몰라보게 야윈 근황..."폐섬유증·성대 이상"
가수 유열 씨가 몰라보게 야윈 근황으로 팬들의 걱정을 사고 있다.

지난 19일 한 교회에서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에는 '충격! 가수 유열에게 무슨 일이 있었길래?!'라는 제목으로 유열 씨의 간증 집회 현장이 담긴 영상이 공개됐다.

영상 속 유열 씨는 "6년 전부터 건강에 이상신호가 왔다. 성대 이상에 폐섬유증이 찾아왔고 이후에 폐렴도 겪게 됐다. 그래서 급 다이어트가 됐다"라고 고백했다.

폐섬유증은 폐 조직이 굳어 호흡 장애를 불러일으키는 질환이다. 유열 씨는 말을 이어가는 중에도 호흡이 가쁜 듯 거친 숨소리를 내기도 했다.

그는 "호흡도 힘들고 기침도 나고 목이 간지러우니까 말하는 것도 노래를 부르는 것도 쉽지 않았다. 아내가 그만 내려놓으라고 해서 가족과 함께 제주도로 갔다. 처음으로 저를 오롯이 돌아본 시간이었다"라며 근황을 전했다.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응원하고 기도하겠다", "힘내시라" 등의 응원 메시지를 가득 남겼다.

한편 유열 씨는 1986년 제10회 MBC '대학가요제'로 데뷔했으며 '이별이래', '화려한 날은 가고', '가을비', '사랑의 찬가'등의 곡으로 인기를 누렸다. 1994년부터 2007년까지 13년 동안 KBS 2FM '유열의 음악앨범' DJ로도 큰 사랑을 받았다.

[사진 = 유열컴퍼니, 유튜브 채널]

YTN 최보란 (ran613@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