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나는솔로' 16기 영숙 '동치미' 출연 소식에 '시끌'…제작진 "녹화 완료"

실시간 주요뉴스

'나는 솔로' 16기 영숙(본명 백규민)이 '동치미'에 출연한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시청자들의 반발이 거세지고 있다. 이 가운데 제작진은 영숙의 분량을 두고 고심하고 있다.

지난 26일 영숙이 '동치미'에 출연한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시청자 게시판에는 여러 논란의 도마 위에 오른 영숙의 출연이 보기 불편하다는 내용의 글이 다수 게재됐다.

반발이 거세지자, MBN 예능프로그램 '동치미' 측은 오늘(29일) YTN에 "영숙과 관련해 논란이 되기 전에 녹화를 진행했고, 편집 등 여부를 놓고 논의 중"이라고 영숙의 출연에 대해 밝혔다.

'나는 솔로' 16기는 출연진간의 갈등이 그대로 담겨 방송 당시 화제가 됐다. 방송 이후에도 영숙은 옥순, 상철 등 다른 출연자들과 계속해서 갈등을 빚어 논란이 됐다. 최근에는 상철로부터 명예훼손 혐의로 피소됐다.

YTN 오지원 (bluejiwon@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